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자작시 - '이별'과 '평등'

조회 수 468 추천 수 0 2022.12.15 20:39:18
관련링크 :  

제가 시인은 아니지만 '이별'과 '평등'이라는 

두 편의 시를 써봤습니다.


이별


살아간다는 것은 이별 연습이다

내 삶과의 이별,

세상 모든 것들과의 이별을

매 순간마다 연습한다


만난다는 것은 

이별을 준비하는 것이다

이별한다는 것은

새로운 만남을 시작하는 것이다


이별이 있기에

만남에 얽매이지도 않고

또 다른 만남이 있기에

이별을 슬퍼하지도 않는다



평등


너와 남이 똑같은 대접을 받는 것이

그렇게도 불쾌한 일이냐


외국에서 박사 학위 받은 사람과

화장실 청소하는 사람이

똑같은 대접을 받는 게

그렇게도 못마땅한 일이냐


돈 많은 사람과

돈 없는 사람이

똑같은 대접 받는다고

그렇게 화를 내고

불쾌하게 생각하는 게

과연 합당한 일이냐


세상 사람 모두가

맨 몸으로 태어나서

맨 몸으로 죽는다


목욕탕에 들어갈 땐

사회적 지위와 상관 없이

모두가 옷을 벗고 

나체가 되어야 한다


누구나 배탈이 나면

화장실 변기에 앉아서

설사가 그칠 때까지

꼼짝 없이 기다려야 한다


누구라도 암에 걸리면

언제까지 살 수 있을까

두려워서 벌벌 떤다


평등이라고 하는 말이

그렇게 듣기가 거북한 말이냐

거북해 할 필요 전혀 없다


사람이 평등하다고 해서

키와 몸무게, 목소리,

취미, 특기,

좋아하는 음악,

좋아하는 음식까지

같은 건 아니니까


사람은 다르면서 같은 거야

그러니 너무 불쾌하게 

생각할 필요가 전혀 없어


가난한 사람이든

부유한 사람이든

많이 배운 사람이든

적게 배운 사람이든

모든 사람이 이 세상에

하나의 생명으로

존재한다는 점에서

평등하다는 얘기야


그러니 그렇게 불쾌해 하지 마라

그러니 그렇게 불평하지 마라

그러니 그렇게 분노하지 마라


흐르는 세월 앞에선

차디찬 무덤 안에선

잘난 사람 못난 사람이

따로 없다는 것을 기억하여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897 하나님을 본 사람은 죽는다는 말씀의 참뜻 [4] [레벨:23]브니엘남 2024-02-19 132
7896 다샘에서 알립니다. [레벨:7]흐르는강물처럼 2024-02-13 170
7895 하나님의 이름 [2] [레벨:23]브니엘남 2024-02-03 190
7894 판넨베르크의 [사도신경해설] 강독/ 정용섭 저/ 유튜... [4] [레벨:6][북소리] 2024-01-29 253
7893 하나님 나라.. [5] [레벨:6][북소리] 2024-01-20 354
7892 신간안내, 랍비 조너선 색스, <생명을 택하는 믿음> file [1] [레벨:15]흰구름 2024-01-16 221
7891 2024년도 서울샘터교회예배안내 file [레벨:11]서울샘터운영위 2024-01-10 206
7890 [말씀신학과 역사신학] 정용섭 저/ 유튜브 공개합니다. [4] [레벨:6][북소리] 2023-12-22 305
7889 믿음의 기쁨 재고 현황 [1] [레벨:26]은빛그림자 2023-12-14 254
7888 다샘에서 알립니다. [레벨:7]흐르는강물처럼 2023-12-12 262
7887 4복음서, 사도신경이 말하는 '본디오 빌라도' [4] [레벨:6][북소리] 2023-12-08 235
7886 샐리 맥페이그 교수의 마지막 선물 <불타는 세상 속... file [레벨:15]흰구름 2023-11-28 231
7885 믿음의 길과 종교의 길 [2] [레벨:23]브니엘남 2023-11-25 299
7884 주일의 모습.. 기도.. [6] [레벨:6][북소리] 2023-11-19 394
7883 믿음의 기쁨과 말씀신학 [5] [레벨:26]은빛그림자 2023-11-17 444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