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주님의 교회 이재철 목사님 인터뷰

조회 수 2387 추천 수 0 2019.03.22 15:56:32
관련링크 :  

중앙일보에 "주님의 교회" 담임 목사로 계셨던

이재철 목사님의 인터뷰가 실렸다고 남편이 찾아 주길레 읽어봤습니다.

은퇴 후에 거창 산골에 들어가서 

새로운 세계를 경험하며 살고 계신다는 내용이예요.


https://news.joins.com/article/23414548


profile

[레벨:98]정용섭

2019.03.22 21:31:24
*.182.156.135

거창이라, 이재철 목사님 부부가 참 멀리 오셨군요.

대구에서 멀지 않으니 언젠가 한번 뵐 날이 있겠지요.

홍성사 대표이신 정*주 사모도 월요일 하루만 출판사에 출근하고

일주일 내내 거창에서 남편과 함께 있다는군요.

한국교회 역사에 큰 족적을 남긴 목사님 내외가 

평화롭게 노후를 보내셨으면 합니다.

[레벨:2]은혜와평강

2019.03.23 16:27:14
*.53.32.160

좋은 글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581 이쁜 궁뎅이 -그냥 대충 사는 얘기 file [1] [레벨:25]최용우 2019-05-13 410
7580 바퀴 교체 작업 file [5] [레벨:98]정용섭 2019-05-08 753
7579 [신간] 풍경일기-웃음꽃 피는 날 (최용우 지음) file [1] [레벨:25]최용우 2019-04-30 625
7578 후지와라 낫 file [1] [레벨:98]정용섭 2019-04-26 926
7577 그동안 잘 지내셨는지요? [1] [레벨:8]복서겸파이터 2019-04-25 629
7576 병원 두 탕 & 백무산 file [5] [레벨:98]정용섭 2019-04-23 846
7575 한 가지 궁금한 게 있습니다 [레벨:13]신학공부 2019-04-22 445
7574 말도 안 되는 사랑 file [1] [레벨:25]최용우 2019-04-09 685
7573 봄날의 성령 체험 [4] [레벨:23]은빛그림자 2019-04-03 808
7572 일본인 목사님의 사죄 [레벨:26]캔디 2019-04-01 538
7571 <성령과 트라우마: 죽음과 삶 사이, 성토요일의 성령론> file [레벨:14]흰구름 2019-03-27 361
7570 발품인생 [5] [레벨:9]예베슈 2019-03-23 733
» 주님의 교회 이재철 목사님 인터뷰 [2] [레벨:40]웃겨 2019-03-22 2387
7568 대~ 충 사는 얘기 [9] [레벨:25]최용우 2019-03-20 677
7567 즐거운 만남-토기장이의 집 file [1] [레벨:16]카르디아 2019-03-19 626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