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말바구니

조회 수 814 추천 수 0 2020.02.08 07:38:16
관련링크 :  

d0a3f133cc768a460fa7f456f5d41bc9.jpg 망탱이

말바구니


내가 처음으로 ‘말을 잘한다’고 생각했던 분이 있었다. 그런데 어느 순간 변해서 그 좋은 언변으로 지금은 광화문에서 “북한에 쳐들어가자”는 선동이나 하고 있다.
내가 처음으로 ‘잘 말한다.’고 생각한 분이 계시다. 그분은 말투는 어눌한데 상대방의 말을 받아 담는 ‘말바구니’가 크다. 말만 잘하는 사람보다 ‘잘 말하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잘 말하는 사람은 상대방의 말을 받아 담는 ‘말바구니’가 크다.
내 말바구니도 좀 컸으면 좋겠다. 옛날에 넝마중이 들이 매고 다녔던 넝마바구니 만큼 땔싹 컸으면 좋겠다. ⓒ최용우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20.02.10 21:26:02
*.182.156.135

저에게도 사진에서 보듯이 큼직한 말바구니가 필요합니다.

목사로 살다보니 말해야 한다는 병에 걸린 거 같습니다.

올 봄에는 흙을 헤치고 힘차게 솟아오르는 온갖 것들의 소리를 

내 몸과 영혼의 바구니에 풍성히 담아보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605 놀라운 능력 file [레벨:26]최용우 2020-06-10 1937
7604 유대인 예배력에 따른 예수의 의미 마태복음 file [11] [레벨:15]흰구름 2020-06-06 1524
7603 유튜브 신학수다방 4탄 소개합니다(죄에 대해서-이정... file [2] [레벨:39]새하늘 2020-05-31 793
7602 file [1] [레벨:26]최용우 2020-05-27 658
7601 생각지도 못했는데 file [1] [레벨:26]최용우 2020-05-22 4051
7600 공황장애 진단을 받았습니다 [7] [레벨:14]신학공부 2020-05-20 1050
7599 유튜브 신학수다방 3탄 소개합니다. [2] [레벨:39]새하늘 2020-05-19 1255
7598 통증과 관련된 좋은 블로그가 있어 소개합니다. [1] [레벨:13]최소화 2020-05-11 699
7597 토기장이의 집 소식을 전합니다 file [4] [레벨:17]카르디아 2020-05-03 890
7596 윤석철 대하장편 <소설 예수> 1-2권 file [3] [레벨:15]흰구름 2020-04-27 1996
7595 독이 든 성배(聖杯) file [4] [레벨:26]최용우 2020-04-21 1918
7594 4•19혁명 60주년 기념일에 부른 "광야에서" [레벨:14]신학공부 2020-04-19 668
7593 유튜브 신학수다방 2탄- 세월호 유족분과 함께 file [2] [레벨:39]새하늘 2020-04-16 1155
7592 빵꾸난 양말 file [1] [레벨:26]최용우 2020-04-16 1350
7591 마스크의 미래 예언 file [1] [레벨:26]최용우 2020-04-11 1275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