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관련링크 :  

이번 모심(侍)  4탄 신학수다방은 총 3부로   구성했습니다.
지난주 천안 단비교회(담임: 정훈영  목사)에서 이정희 목사님을

모시고 죄(罪)에 대해 신학수다방을 열었습니다.


이정희 목사님은 한신대 신학박사, 기독교 사상 편집장 역임 등을 하셨습니다.

신학적 지평이 워낙 넓으셔서 쫓아 가기에만 바빴습니다.

촬영과 편집에만 신경 써서 그런지 뭔 내용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물론 제 지식이 얕아서 그런 것도 있고요~
촬영 중간 중간마다 일반 사람들이 좀 쉽게 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사실 제가 어려워서요.  ㅠ.ㅠ


그나마 다비아의 정용섭 목사님의 주기도문 강해와 설교 등에서 보았던 

내용들이 생각나서 '맞아 그런 것이구나' 하고 속으로 맞장구 쳤습니다.

개인적으로는 3부 마지막에서 부산대 김영민의 교수의  '당신들의 기독교' 의

발췌 내용의 나래이션이 정점 아니었나 생각이 듭니다.


여하튼 조금은 여유를 가지고 편집을 하려고 했는데,
익산의 맑은그늘님의 요청으로 금주에 연속으로  유튜브에 올렸습니다.



모심 4탄 신학수다방은
성공회 전해주 신부,  이정희 목사님 두 분의 신학 수다로 구성 되었습니다.


1부는 

https://www.youtube.com/watch?v=3p8Oo_mmbQo



2부는  

https://www.youtube.com/watch?v=Zpmch-czZOI


3부는  

https://www.youtube.com/watch?v=5zzGGO16nqQ


단비1.jpg


단비2.jpg



단비3.jpg






[레벨:39]새하늘

2020.05.31 14:29:52
*.126.124.2

신학수다방 3부에 이청준의 [벌레이야기]이야기 하면서

영화 [밀양]을 소개했습니다.
오늘 저녁에서 한번 봐야 겠습니다.

profile

[레벨:99]정용섭

2020.05.31 20:49:25
*.182.156.135

단비 교회당, 정말 기가 막히네요.

로마 시스티나 성당보다 더 멋집니다.

코로나19 사태가 잦아들면

일이 없어도 한번 들려야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670 유튜브-모심9탄 -" 예수의사랑,사랑으로 자유하게" file [1] [레벨:39]새하늘 2020-11-08 501
7669 도라지배즙 좀 사주세요! file [5] [레벨:23]은빛그림자 2020-11-07 1318
7668 인물성동이론(人物性同異論) [2] [레벨:19]브니엘남 2020-11-04 1484
7667 꽃들에게 희망을 [1] [레벨:19]브니엘남 2020-10-29 2956
7666 새로운 길 [1] [레벨:6]푸른별 2020-10-09 510
7665 스마트폰 - 급구 [레벨:39]새하늘 2020-10-08 354
7664 신간, 오직 사랑으로: 교회를 되살려낸 프란치스코의... file [11] [레벨:14]흰구름 2020-09-23 1033
7663 status quo, 즉 현실 유지 경향 [1] [레벨:19]브니엘남 2020-09-22 535
7662 모심8탄 신학수다방 (성공회대 前 총장 이정구신부) file [레벨:39]새하늘 2020-09-07 364
7661 친구 file [5] [레벨:25]최용우 2020-09-02 579
7660 크롬 웹 브라우저 확장 프로그램 소개입니다.^^ [1] [레벨:16]맑은그늘 2020-08-23 527
7659 "하나님의 창조와 구원의 신비"에 맞서 싸울 것인가? [2] [레벨:14]흰구름 2020-08-15 563
7658 유튜브-모심7탄 신학수다방 납량특집 소개합니다 file [레벨:39]새하늘 2020-08-13 1508
7657 유튜브-모심6탄 신학수다방(민중신학자 최형묵목사) file [레벨:39]새하늘 2020-07-30 398
7656 장자와 거북이 [2] [레벨:19]브니엘남 2020-07-16 544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