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거룩한 두려움 / 6월 25일

조회 수 615 추천 수 0 2015.06.25 08:48:05
관련링크 :  


   주님, 배를 삼킬 듯한 풍랑이 '고요하라'는 예수님의 말씀 한 마

디에 잔잔해진 사건 앞에서 제자들은 크게 두려워했다고 합니다(막

4:35-41). 거룩한 두려움! 영혼의 가장 깊은 곳이 흔들리면서 세상

을 전혀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게 하는 두려움이었습니다.

   주님, 오늘 우리는 세상을 너무 단조롭게 인식하고 경험합니다. 

모든 것들을 우리가 다룰 수 있는 대상으로만 여깁니다. 돈으로 모

든 것을 해결할 수 있다는 생각이 우리 모두의 신념이 되었습니다. 

그래서 사람을 수단으로 삼고, 자연도 수단으로 삼고 있습니다. 이

런 상태에서 우리가 어찌 거룩한 두려움을 경험할 수 있겠습니까.

   주님, 그뿐만 아니라 우리는 하나님까지도 그런 대상으로 여기

게 되었습니다. 우리의 종교적 욕망을 투사하는 대상으로, 우리의

영혼의 심층이 아니라 복지와 처세의 차원에서만 하나님을 대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태에서 우리가 어찌 거룩한 두려움을 경험할 수

있겠습니까.

   주님, 우리를 붙드시어 하나님이 행하시는 창조와 구원의 역사

앞에서 거룩한 두려움을 경험하는 자들로 살아가게 인도해 주십시

오.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 정용섭 / 매일 기도하라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849 나사렛 예수는 그리스도다 / 4월 28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4-28 595
7848 인격적인 하나님 / 5월 14일 [1]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5-14 595
7847 생명의 빛 / 5월 18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5-18 595
7846 바벨탑 / 5월 25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5-26 595
7845 인물 이해 [레벨:8]김인범 2016-09-23 595
7844 새 언약 / 3월 23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3-23 596
7843 성령 충만을 위한 기도 / 10월 5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0-05 596
7842 또 하루의 삶을 끝내며 / 4월 7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4-07 597
7841 사과를 깎으며 / 5월 15일 [1]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5-15 597
7840 찬송을 부르며.. / 7월 3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7-03 598
7839 '나'를 넘어서야 / 3월 5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3-05 599
7838 하나님께 이르는 유일한 길 / 3월 18일 [1]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3-18 599
7837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 주기도(2) / 11월 7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09 600
7836 기다림의 실체 / 12월 16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2-16 600
7835 하나님의 위로 file [1] [레벨:29]최용우 2015-06-23 601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