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하나님의 위로

조회 수 598 추천 수 0 2015.06.23 13:47:59
관련링크 :  

20150618.jpg


하나님의 위로


요새 열심히 기도하고 있는 기도 제목이 있는데, 응답이 더딘 것 같아 마음이 조금 가라앉아 있었다. 어떤 기도는 금방 응답이 되지만, 어떤 기도는 시간이 걸린다는 것을 알면서도 마음이 조급해진 것이다.
글을 쓰면 마음의 상태가 글에 금방 묻어난다. 그래서 글을 쓰는 것도 잠시 멈추고 있었다.

“전도사님 뭐하슈?”

대전에서 목회하시는 경배목사님이 뜬금없이 전화를 해서 묻는다.
“그냥 방바닥 긁고 있슈. 왜유?”
“전도사님 점심 사 드리려고 전화했슈”
그래서 대전에서 달려오신 목사님과 동네 칼국수집에 가서 살얼음이 살짝 잡힌 시원한 콩국수 한 그릇 먹고 오니 좀 살 것 같다.
맛있는 더치커피 한잔 대접해 드리고 싶었는데 목사님은 커피를 못 마시는 체질이다.

진짜 맛있는 커핀데... 그냥 혼자 홀짝!  ⓒ최용우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15.06.23 22:47:22
*.94.91.64

ㅎㅎ 최용우 전도사님,

충청도 사투리가 듣기 좋네요.

얼음 조각 띄운 더치 커피를 보니

이상하게 군침이 도네요.

기도 제목이 주님 뜻 안에서 잘 이루어지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811 창조는 사랑이다 / 10월 11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0-12 599
7810 죽는 순간을 위한 기도 / 5월 28일 [1]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5-28 600
7809 기도는 자유다 / 7월 31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7-31 601
7808 기도는 배워야 한다 / 8월 2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8-03 601
7807 십계명(6) / 11월 20일 [2]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20 601
7806 진리에 속한 자 / 11월 30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30 601
7805 [장미와 기도] 힘든 날 file [2] [레벨:29]최용우 2016-10-30 601
7804 설교자(3) / 2월 14일 [1]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2-14 602
7803 하나님 경험 / 6월 23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6-23 602
7802 언젠가 낙타가 - 최승호 [1] [레벨:18]여름비 2015-09-01 602
7801 바람같은 길 [레벨:6]푸른별 2017-01-19 602
7800 노래와 언어 [레벨:15]신학공부 2015-09-04 603
7799 겟세마네의 기도 / 4월 2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4-02 603
7798 일용할 양식을 - 주기도(5) / 11월 10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11 603
7797 한국교회를 위한 기도(2) / 11월 2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02 604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