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커피집에서 / 2월 12일

조회 수 606 추천 수 0 2015.02.12 08:58:30
관련링크 :  


   주님, 지금 저는 오랜만에 느긋하게 커피집에서 카푸치노를

한 잔 마시고 있습니다. 큰 유리창 밖 어둠이 깔리는 길거리로

사람들과 차들이 각각 제 갈 길을 가고 있습니다. '일리'(ILLY)

커피집 안에서는 손님들이 들락거리며 각각 제 볼 일을 봅니다. 

세 시간 전부터 샹송과 째즈가 번갈아가며 흐르고, 커피 가는 

소리가 띄엄띄엄 반복되고, 원통의 천정 등에서 내려오는 불빛을

받으며 저는 이렇게 기도문을 쓰고 있습니다.

   지금 여기서 일어나고 있는 이 모든 사건들이, 또는 지금 여기서

제가 경험하고 있는 이 모든 현상들이 실재인지 아니면 꿈인지

확인할 길이 없습니다. 귀에 들리는 게 있고, 눈에 보이는 게 있으며,

혀와 코를 자극하는 게 있는 건 분명한데, 이 모든 것들이 내일이면

사라지고 말기 때문입니다. 40년 전 느꼈던 감각들이 모두 망각

되었듯이 오늘의 이 느낌도 곧 없었던 일이 되고 말기 때문입니다. 

   주님, 이 모든 느낌과 감각의 잠정성과 불확실성 너머에 그리고

그 깊이에 존재하시는 하나님만이 모든 현실성(reality)의 근원임을

믿습니다. 믿을 뿐만 아니라 희망하며 기다립니다. "내가 아버지 안에, 

아버지가 내 안에 있다"고 말씀하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 정용섭 / 매일 기도하라 -

 


[레벨:12]피트

2015.02.12 10:46:47
*.33.216.174

아  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811 변화된 지방자치와 지역공동체 [레벨:6]푸른별 2017-01-09 599
7810 죽는 순간을 위한 기도 / 5월 28일 [1]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5-28 600
7809 기도는 자유다 / 7월 31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7-31 601
7808 십계명(6) / 11월 20일 [2]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20 601
7807 진리에 속한 자 / 11월 30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30 601
7806 [장미와 기도] 힘든 날 file [2] [레벨:29]최용우 2016-10-30 601
7805 설교자(3) / 2월 14일 [1]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2-14 602
7804 하나님 경험 / 6월 23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6-23 602
7803 기도는 배워야 한다 / 8월 2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8-03 602
7802 바람같은 길 [레벨:6]푸른별 2017-01-19 602
7801 노래와 언어 [레벨:15]신학공부 2015-09-04 603
7800 겟세마네의 기도 / 4월 2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04-02 603
7799 언젠가 낙타가 - 최승호 [1] [레벨:18]여름비 2015-09-01 603
7798 일용할 양식을 - 주기도(5) / 11월 10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11 603
7797 한국교회를 위한 기도(2) / 11월 2일 [레벨:24]또다른세계 2015-11-02 604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