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십계명(3) / 11월 17일

조회 수 440 추천 수 0 2015.11.18 07:08:55
관련링크 :  


   "너는 네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게 부르지 말라"

(출 20:7)


   주님, 그렇습니다. 우리는 끊임없이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망

령되게 부르고 있습니다. 여호와의 이름을 오용하며 남용하고 있

습니다. "하나님은 하나님이시다"라는 사실을 눈치 채지 못한 채

하나님을 단지 도구적으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어리석은 우리를 용

서해 주십시오.

   주님, 근본적으로 여호와 하나님께 이름은 없습니다. 하나님은

이름으로 규정될 수 없는 존재이십니다. 사람이 생각할 수 있는 모

든 개념과 범주와 본질에서도 벗어나신 분이십니다. 하나님 앞에

서는 오직 찬송만 있을 뿐입니다. 순전한 마음으로 기도를 드려야

합니다. 그것 외에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주님, 우리는 당신을 우리 생각 안에 가두려고 합니다. 우리 가

치관과 세계관에 묶어두려고 합니다. 심지어는 세속적인 우리 욕

망을 특별한 방식으로 해결해주는 슈퍼 파워로 여깁니다. 그래서

여호와 하나님의 이름으로 종교적 열망과 헌신을 불사릅니다. 당

신의 이름을 망령되게 부르는 우리를 불쌍히 여겨주십시오. 예수

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 정용섭 / 매일 기도하라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