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118) 6:37

아버지께서 내게 주시는 자는 다 내게로 올 것이요 내게 오는 자는 내가 결코 내쫓지 아니하리라.

 

위 구절은 오해를 사기에 맞춤하다. 예수 믿는 사람만 구원받는다는 말처럼 들리기 때문이다. 예수 믿는 사람만 구원받는다는 말도 물론 틀린 거는 아니지만 전후 맥락 없이 그런 말을 하면 독단이 된다. 말은 맥락이 중요하다. ‘나는 너를 싫어해.’라든지 나는 너를 좋아해.’라는 문장도 맥락에 따라서 의미가 완전히 바뀔 수 있다. 실제로는 좋아하면서도 역설적으로 싫어한다고 표현할 수 있고, 실제로는 싫어하면서도 곤란한 상황을 피하려고 좋아한다고 표현할 수 있다. 일반적인 말도 맥락이 중요하다면 종교적인 말은 두말할 것도 없다.

예수 공동체에 들어오는 것은 매우 특별한 사건이다. 인격이나 정서나 지식이나 사회적인 신분에 의해서 결정되지 않는다. 소위 잘난 사람만 선택되는 게 아니다. 초기 기독교에는 오히려 사회적으로 신분이 낮은 사람들이 많았다. 도망친 노예들도 있었다. 시간이 지나면서 사회적으로 신분이 높은 사람들도 교회 안으로 들어왔지만, 기독교인이 되는 데에 어떤 객관적인 조건을 표준화할 수는 없었다. 요한복음 기자는 그런 사태를 가리켜서 아버지께서 주시는 자.’라고 표현했다. 여기서 아버지는 하나님을 가깝게 부르는 칭호다. 하나님은 우리의 생각과 다른 방식으로 사람들을 판단하기에 사회적으로 내세울 게 없는 사람들도 예수를 이해하고 믿을 수 있었다. 거꾸로 사회적으로 수준이 높은 사람이라고 하더라도 하나님이 예수에게 행한 구원 사건을 다 이해하는 건 아니었다. ‘내가 내쫓지 않겠다.’라는 말은 이런 맥락에 대한 강조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997 예수 어록(123) 요 6:44 그를 내가 마지막 날에 다시 살리리라. 2019-05-30 188
4996 예수 어록(122) 요 6:43 너희는 서로 수군거리지 말라. [2] 2019-05-29 224
4995 예수 어록(121) 요 6:40 마지막 날에 내가 이를 다시 살리리라. 2019-05-28 172
4994 주간일지 5월26일 file 2019-05-27 284
4993 예수 어록(120) 요 6:39 내가 하나도 잃어버리지 아니하고 2019-05-25 188
4992 예수 어록(119) 요 6:38 내가 하늘에서 내려온 것은 2019-05-24 166
» 예수 어록(118) 요 6:37 내게 오는 자는 내가 결코 내쫓지 아니하리라. 2019-05-23 181
4990 예수 어록(117) 요 6:36 너희는 나를 보고도 믿지 아니하는도다 2019-05-22 189
4989 예수 어록(116) 요 6:35 나는 생명의 떡이니 2019-05-21 197
4988 주간일지 5월19일 file 2019-05-20 276
4987 예수 어록(115) 요 6:33 하나님의 떡은 하늘에서 내려 세상에 생명을 주는 것이니라. 2019-05-18 195
4986 예수 어록(114) 요 6:32 하늘로부터 참 떡을 주시나니... 2019-05-17 174
4985 예수 어록(113) 요 6:29 하나님께서 보내신 이를 믿는 것이 하나님의 일이니라 2019-05-16 172
4984 예수 어록(112) 요 6:27 영생하도록 있는 양식을 위하여 하라 2019-05-15 185
4983 예수 어록(111) 요 6:26 표적을 본 까닭이 아니요 떡을 먹고 배부른 까닭이로다 [3] 2019-05-14 295
4982 주간일지 5월12일, 대구-서울샘터교회 file 2019-05-13 309
4981 예수 어록(110) 요 6:20 내니 두려워하지 말라 2019-05-11 268
4980 예수 어록(109) 요 6:10 이 사람들로 앉게 하라 2019-05-10 168
4979 예수 어록(108) 요 6:5 우리가 어디서 떡을 사서 이 사람들을 먹이겠느냐 2019-05-09 183
4978 예수 어록(107) 요 5:47 그의 글도 믿지 아니하거든 어찌 내 말을 믿겠느냐 2019-05-08 179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