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189) 8:43

어찌하여 내 말을 깨닫지 못하느냐 이는 내 말을 들을 줄 알지 못함이로다.

 

예수를 거부하는 유대인들은 예수의 말을 이해하지 못했다. 생각하는 틀이 다르면 아무리 이해하고 싶어도 이해할 수 없는 존재가 인간이다. 안식일 문제만 해도 그렇다. 5장에 따르면 예수는 안식일에 병자를 고쳤다. 유대인들은 예수를 비난했다. 예수는 내 아버지께서 이제까지 일하시니 나도 일한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유대인들은 예수를 죽일 생각을 했다. 예수는 안식일의 본질을 중요하게 여겼지만, 유대인들은 안식일의 형식을 고집했다. 이는 본질과 형식에 대한 관점의 차이만이 아니다. 유대인들은 모세의 율법을 지키려고 안식일에도 할례를 행했다. 율법에서 서로 충돌하는 조항이 있을 때 그들은 유권 해석에 따라서 합리적으로 선택한 것이다. 예수는 안식일에 병자나 장애인을 고치는 행위가 당연히 합리적이라고 생각했다. 예수 이전에도 이런 일이 있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안식일에도 할례를 행하던 그들이 예수가 안식일을 범했다고 비난한 행태는 자기모순이다. 예수는 그들에게 외모로 판단하지 말고 공의롭게 판단하라.”(7:24)라고 주장했다. 이미 마음의 문이 닫힌 이들에게는 예수와 그의 행위를 공의롭게 판단할 수 없었다. 그들의 인격이 왜곡되거나 지식이 떨어져서 벌어지는 사태가 아니다. 훨씬 근원적인 문제다. 인간의 인식은 그렇게 객관적이지 못하다. 그래서 참 선지자들을 죽일 수 있고, 마녀사냥에 기꺼이 참여할 수 있다.


profile

[레벨:3]김혜식

2019.08.31 07:40:04

"타르퀴니우스 슈페르부스가 그의 정원에서 양귀비 나무의 머리를 쳐서 전한 뜻을 그의 아들은 이해하였으나 심부름꾼은 이해하지 못했다." - 하만-


예수의 말을 깨달으려면 하나님의 생명과 관계하는 인간이어야 하는 것 같네요.

profile

[레벨:97]정용섭

2019.08.31 20:56:14

김혜식 님은 귀한 경구를 많이 알고 계시군요.

예수의 말씀- 하나님의 생명- 성령의 깨닫게 하심...

profile

[레벨:3]김혜식

2019.09.01 16:30:29

'예수의 말씀- 하나님의 생명- 성령의 깨닫게 하심'이 꼭 필요한 한 가지 같네요.


제가 사회적으로 비천해도 주눅들지 않고 위의 것들로 만족하고 기뻐할 수 있는지,


나는 정말로 위의 것들만을 원하는지 제 스스로도 잘 모르겠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307 주간일지 5월10일 file [1] 2020-05-11 392
5306 예수 어록(328) 요 15:3 너희는 내가 일러준 말로 이미 깨끗하여졌으니 … 2020-05-09 206
5305 예수 어록(327) 요 15:2 무릇 내게 붙어 있어 열매를 맺지 아니하는 가지는 2020-05-08 153
5304 예수 어록(326) 요 15:1 나는 참포도나무요 내 아버지는 농부라. 2020-05-07 186
5303 예수 어록(325) 요 14:31 일어나라 여기를 떠나자 하시니라. 2020-05-06 165
5302 예수 어록(324) 요 14:30 그는 내게 관계할 것이 없으니 2020-05-05 171
5301 예수 어록(323) 요 14:29 일이 일어날 때에 너희로 믿게 하려 함이라. 2020-05-04 174
5300 주간일지 5월3일 file [4] 2020-05-03 424
5299 예수 어록(322) 요 14:28 나를 사랑하였더라면 내가 아버지께로 감을 기뻐하였으리라 2020-05-02 163
5298 예수 어록(321) 요 14:27 내가 너희에게 주는 것은 세상이 주는 것과 같지 아니하니라 2020-05-01 173
5297 예수 어록(320) 요 14:26 성령 그가 너희에게 모든 것을 가르치고 2020-04-30 178
5296 예수 어록(319) 요 14:25 내가 아직 너희와 함께 있어서 2020-04-29 174
5295 예수 어록(318) 요 14:24 나를 보내신 아버지의 말씀이니라. 2020-04-28 166
5294 예수 어록(317) 요 14:23 사람이 나를 사랑하면 내 말을 지키리니 2020-04-27 175
5293 주간일지 4월26일 file [1] 2020-04-26 349
5292 예수 어록(316) 요 14:21 나의 계명을 지키는 자라야 나를 사랑하는 자니 2020-04-25 177
5291 예수 어록(315) 요 14:20 그 날에는 내가 아버지 안에, 너희가 내 안에 2020-04-24 180
5290 예수 어록(314) 요 14:19 조금 있으면 세상은 다시 나를 보지 못할 것이로되 2020-04-23 209
5289 예수 어록(313) 요 14:18 내가 너희를 고아와 같이 버려두지 아니하고 2020-04-22 247
5288 예수 어록(312) 요 14:17 그는 진리의 영이라 2020-04-21 265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