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예수 어록(395) 요 19:26 여자여 보소서 아들이니이다. new

  • 2020-08-12
  • 조회 수 39

예수 어록(395) 요 19:26 여자여 보소서 아들이니이다. 빌라도는 예수에게 무죄 선고를 내리려고 했으나 유대인들의 협박에 굴복할 수밖에 없었다. 그 속사정을 요 19:12절이 이렇게 전한다. “빌라도가 예수를 놓으려고 힘썼으나 유대인들이 소리 질러 이르되 이 사람을 놓으면 가이사의 충신이 아니니이다. 무릇 자기를 왕이라 하는 자는 가이사를 반역하는 것이니이다.” 결국 빌라도는 예수에게 십자가형을 선고한다. 공관복음서 기자들도 예수의 십자가 죽음에 대한 책임을 빌라도보다는 유대교 당국자에게 돌린다. 그런데 사도...

예수 어록(394) 요 19:11 위에서 주지 아니하셨더라면 나를 해할 권한이 없었으리니

  • 2020-08-11
  • 조회 수 82

19장 예수 어록(394) 요 19:11 위에서 주지 아니하셨더라면 나를 해할 권한이 없었으리니 그러므로 나를 네게 넘겨 준 자의 죄는 더 크다. “유대인의 왕”이라는 표현이 진리에 관계된 것이라는 예수의 발언(37절)을 듣고 빌라도는 “진리가 무엇이냐?”(38절)라고 묻는다. 인류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질문이다. 헬라어 성경의 표현은 “티 에스틴 알레테이아?”이고, 루터 성경의 표현은 “Was ist Wahrheit?”이고, KJV의 표현은 “What is truth?”이다. 라틴어 성경은 “Quid est veritas?”이다. 알레테이아, 바하이트, 트루쓰, 베리타...

주간일지 8월9일 file

  • 2020-08-10
  • 조회 수 182

대구 샘터교회 주간일지 2020년 8월9일, 성령강림 후 10주 1) 물 위 걷기- 오늘 설교 본문에는 물 위를 걷는 이야기가 나옵니다. 먼저는 예수님이 걸었고, 나중에는 베드로가 걸었다고 합니다. 예수님은 공중부양하듯이 물 위에 떠서 베드로에게 “오라”라고 말씀하신 것으로 읽힙니다. 예배 후 일부 교우들과 담소하는 중에 베드로가 물 위를 얼마나 걷다가 물속에 빠졌는지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저는 베드로가 물에 뛰어들었을 뿐이지 실제로 걸은 건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교우들은 베드로가 어느 정도는 걸은 게 분명...

예수 어록(393) 요 18:37 네 말 과 같이 내가 왕이니라

  • 2020-08-08
  • 조회 수 102

예수 어록(393) 요 18:37 네 말과 같이 내가 왕이니라 내가 이를 위하여 태어났으며 이를 위하여 세상에 왔나니 곧 진리에 대하여 증언하려 함이로라 무릇 진리에 속한 자는 내 음성을 듣느니라. 빌라도는 재차 묻는다. 33절에서는 긍정문으로 물었고, 37절에서는 부정문으로 불었다. “네가 왕이 아니냐?” 더 정확하게 하면 “네가 왕이 아니라는 말이냐?”라는 뜻이다. “내 나라는 이 세상에 속하지 않았다.”라는 예수의 발언을 두고 한 질문이다. 예수는 자신이 왕이라고 대답한다. 이 표현은 분명히 은유다. 로마 총독 앞에서 자신...

예수 어록(392) 요 18:36 내 나라는 이 세상에 속한 것이 아니니라

  • 2020-08-07
  • 조회 수 79

예수 어록(392) 요 18:36 내 나라는 이 세상에 속한 것이 아니니라 만일 내 나라가 이 세상에 속한 것이었다면 내 종들이 싸워 나로 유대인들에게 넘겨지지 않게 하였으리라 이제 내 나라는 여기에 속한 것이 아니니라. 빌라도와 예수의 대화가 이어진다. 빌라도가 묻고 예수가 답하는 방식이다. 빌라도의 질문은 핵심적으로 “당신은 무슨 이유로 고발당했는지 아는가?”이다. 로마법의 핵심 이념인 “팍스 로마나”(로마의 평화)를 위태롭게 한 적이 있느냐는 질문이다. 그게 아니라 유대 종교에 관한 문제라면 빌라도가 간섭할 필요...

예수 어록(391) 요 18:34 이는 네가 스스로 하는 말이냐

  • 2020-08-06
  • 조회 수 88

예수 어록(391) 요 18:34 이는 네가 스스로 하는 말이냐 다른 사람들이 나에 대하여 네게 한 말이냐? 체포된 예수는 대제사장 안나스의 심문을 받고 그의 사위이며 해당 연도의 대제사장인 가야바에게 넘겨졌다가 새벽에 빌라도 총독의 관저로 끌려간다. 예수를 고발한 유대 당국자들은 유월절을 앞두고 있었기에 관저 안으로 들어가지는 않는다. 빌라도는 유대의 절기 의식을 고려하여 관저 밖에서 그들의 고발을 접수한다. 요 18:28-32절이 보도하는 내용이다. 이제 33절부터 빌라도의 예수 심문이 시작한다. 안나스에게서는 종...

예수 어록(390) 요 18:23 내가 말을 잘못하였으면 그 잘못한 것을 증언하라

  • 2020-08-05
  • 조회 수 92

예수 어록(390) 요 18:23 내가 말을 잘못하였으면 그 잘못한 것을 증언하라 바른 말을 하였으면 네가 어찌하여 나를 치느냐? 22절에 따르면 예수의 발언 내용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 건지, 아니면 예수의 태도가 불쾌했던 것인지, 또는 미리 대제사장 안나스의 심기를 살피려고 한 것인지 모르겠으나 예수 곁에 섰던 하인이 예수를 손으로 쳤다고 한다. 모욕 행위다. 예수는 그에게 말한다. “내 말에 잘못이 있으면 근거를 대라.” 예수가 상대한 사람들은 가지각색이다. 나이도 다르고 남녀도 다르고 신분도 다양하다. 예수에게 호...

예수 어록(389) 요 18:21 어찌하여 내게 묻느냐

  • 2020-08-04
  • 조회 수 90

예수 어록(389) 요 18:21 어찌하여 내게 묻느냐 내가 무슨 말을 하였는지 들은 자들에게 물어보라 그들이 내가 하던 말을 아느니라. 예수는 발언을 이어간다. “왜 내게 묻느냐?” “내 말을 들은 자들에게 물어보라.” 안나스가 묻는 이유는 두 가지다. 하나는 자신이 수하에 있는 이들에게서 들은 이야기가 확실한지 확인하려는 것이며, 다른 하나는 예수의 발언에서 실수를 얻어내기 위한 것이다. 이렇게 추정할 뿐이지 확실한 이유는 우리가 모른다. 분명한 사실은 안나스의 질문이 요식 행위라는 것이다. 안나스로 대표되는 산헤드...

예수 어록(388) 요 18:20 내가 드러내 놓고 세상에 말하였노라

  • 2020-08-03
  • 조회 수 99

예수 어록(388) 요 18:20 내가 드러내 놓고 세상에 말하였노라 모든 유대인들이 모이는 회당과 성전에서 항상 가르쳤고 은밀하게는 아무 것도 말하지 아니하였거늘 12절부터 이야기의 진행이 빠르다. 체포당한 예수는 안나스에게 끌려갔다. 안나스는 당해 대제사장인 가야바의 장인이라고 한다. 베드로는 “당신은 오늘 종교 재판을 받는 이를 따르는 제자 중의 한 사람이 아니냐?”라는 여종의 질문을 받고 “나는 아니라.”라고 대답했다. 베드로에게는 이 말이 천추의 한이 되었을 것이다. 25절에서 베드로는 한 번 더 “나는 예수의 ...

주간일지 8월2일 file

  • 2020-08-02
  • 조회 수 241

대구 샘터교회 주간일지 2020년 8월2일, 성령강림 후 아홉째 주일 1) 야곱의 씨름- 오늘 설교의 배경은 얍복 나루에서 야곱이 어떤 특별한 대상과 밤새도록 씨름했다는 이야기입니다. 초등학교 어린이들은 실제로 씨름을 머리에 떠올릴 겁니다. 어린이들에게는 이런 방식으로 많은 상상력이 주어지니까 괜찮은 성경 읽기입니다. 어른이 되었는데도 그런 수준에 머물면 어딘가 문제가 있는 겁니다. 성경 텍스트는 메타포로 읽어야 한다고 제가 자주 말했습니다. 야곱이 실제로 씨름했다는 게 아니라 씨름할 정도로 영적인 투쟁의 순...

예수 어록(387) 요 18:11 칼을 칼집에 꽂으라 update [1]

  • 2020-08-01
  • 조회 수 112

예수 어록(387) 요 18:11 칼을 칼집에 꽂으라 아버지께서 주신 잔을 내가 마시지 아니하겠느냐. 일단의 무리가 예수를 체포하러 왔을 때 제자들은 폭력을 사용해서라도 예수를 보호하려고 했던 것 같다. 제자 중의 한 사람이 칼을 휘둘렀다는 이야기가 네 복음서에 다 나온다. 요한복음에만 칼을 휘두른 제자의 이름이 명시적으로 시몬 베드로(요 18:10)로 나온다. 요한복음 공동체에서 베드로의 권위가 높았던 것으로 보인다. 베드로가 휘두른 칼에 맞은 대제사장 종의 귀가 떨어져 나갔다. 천만다행이다. 만약 귀가 떨어져 나가는...

예수 어록(386) 요 18:9 말씀을 응하게 하려 함이러라. update [2]

  • 2020-07-31
  • 조회 수 143

예수 어록(386) 요 18:9 이는 아버지께서 내게 주신 자 중에서 하나도 잃지 아니하였사옵나이다 하신 말씀을 응하게 하려 함이러라. “내게 주신 자 중에서 하나도 잃지 않는다.”라는 말은 제자들이 예수로 인해서 어려움을 겪지 않게 하겠다는 뜻으로 일단 읽힌다. 실제로는 제자들 역시 극심한 어려움을 당했다. 대다수 제자는 순교를 피할 수 없었다. 제자들만이 아니라 요한복음이 기록된 1세기 후반에 살던 기독교인들도 큰 시련을 겪었다. 기독교가 로마에 공인된 4세기 초까지 전반적으로 기독교인들은 박해당했다. 베드로전...

예수 어록(385) 요 18:8 나를 찾거든 이 사람들이 가는 것은 용납하라.

  • 2020-07-30
  • 조회 수 109

예수 어록(385) 요 18:8 너희에게 내가 그니라 하였으니 나를 찾거든 이 사람들이 가는 것은 용납하라. 예수는 자신을 체포하러 온 이들에게 자기 제자들에게 손을 대지 말라고 말한다. 사건이 실제로 그렇게 진행되었다. 예수는 강압적으로 붙잡혀 재판받고 십자가에 달리지만, 제자들은 잠시 어떤 우여곡절은 있었으나 붙잡히지 않았고 재판도 받지 않았다. 한 마디로, 예수는 죽고 제자들은 살았다. 체포당하는 순간에도 예수의 구원론적 능력이 드러난다는 뜻이 아니겠는가. 예수가 우리를 대신하여 십자가에서 죽었다는 사실에...

예수 어록(384) 요 18:7 누구를 찾느냐.

  • 2020-07-29
  • 조회 수 109

예수 어록(384) 요 18:7 누구를 찾느냐. “내가 그니라.”라는 예수의 말을 듣자 6절에 따르면 그 사람들은 움찔 놀라 한걸음 뒤로 물러서면서 땅에 엎드러졌다고 한다. 이에 예수는 4절에 이어서 다시 “누구를 찾느냐?”고 물었다. 이 질문은 지금도 우리에게 적용된다. 신앙의 차원에서도 그렇고, 실제 삶에서도 그렇다. 신앙의 차원에서 우리는 예수를 실제로 찾는지를 질문해야 한다. 그게 당연한 거 같지만 실제로는 전혀 그렇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교회를 습관적으로 오래 다니다 보면 신앙의 본질보다는 교회라는 조직에 묶...

예수 어록(383) 요 18:5 내가 그니라.

  • 2020-07-28
  • 조회 수 114

예수 어록(383) 요 18:5 내가 그니라. 예수를 체포하러 횃불과 무기를 들고 몰려온 이들은 “너희가 누구를 찾느냐?”라는 예수의 질문에 곧이곧대로 답한다. “나사렛 예수라.” 예수는 그들에게 짧게 말한다. “내가 그니라.” 짧은 대화에 긴장이 흐른다. 예수는 다르게 대답할 수도 있었다. 당신들은 왜 그를 찾는가, 하고 되물을 수도 있다. 체포영장을 갖고 왔는지 확인할 수도 있었다. 위기를 모면하기 위해서 다른 말을 둘러대거나 시간을 끌 수도 있다. 예수는 일절 다른 말을 하지 않았다. ‘예’라고 할 것은 ‘예’라 하고, ‘아니...

주간일지 7월26일

  • 2020-07-27
  • 조회 수 202

대구 샘터교회 주간일지 2020년 7월26일, 성령강림 후 여덟째 주일 1) 바실레이아- 주일 설교 제목인 “하늘나라”는 헬라어 “헤 바실레이아 톤 우라논”의 번역입니다. 여기서 핵심은 바실레이아입니다. 바실레이아는 “나라”로 번역되는데, 공간적인 의미라기보다는 통치 개념이 강합니다. 헬라어 의미에 맞도록 번역하면 “하늘의 통치”, 또는 순수 우리말로 바꿔서 “하늘의 다스림”이라고 해야 합니다. 공간적 의미와 통치 개념은 다릅니다. 전자는 실체라면 후자는 운동이자 힘입니다. “헤 바실레이아 톤 우라논”을 우리말 성경은 “...

예수 어록(382) 요 18:4 너희가 누구를 찾느냐.

  • 2020-07-25
  • 조회 수 133

18장 예수 어록(382) 요 18:4 너희가 누구를 찾느냐. 요 17장은 기도문이다. 그 내용은 예수의 고별설교인 요 14-16장에 대략 나온 것들이다. 참고로, 예수의 기도문은 역사적 근거가 부족하다. 이 기도문이 공관복음에 나오지 않는다는 사실과 이렇게 긴 기도문을 당시 매우 긴급한 상황에서 제자들이 기억할 수 없었을 것이라는 사실이 이에 관한 이유다. 다만 요한복음 공동체의 기독론(christology)이 이런 기도문 형식으로 전승되었다고 추정할 뿐이다. 17장을 건너뛰고 18장으로 넘어가겠다. 예수는 고별설교를 마친 뒤에...

예수 어록(381) 요 16:33 너희가 환난을 당하나 담대하라 내가 세상을 이기었노라.

  • 2020-07-24
  • 조회 수 132

예수 어록(381) 요 16:33 이것을 너희에게 이르는 것은 너희로 내 안에서 평안을 누리게 하려 함이라 세상에서는 너희가 환난을 당하나 담대하라 내가 세상을 이기었노라. 이제 요 16:33절로 제자들을 향한 예수의 고별설교(14-16장)는 끝이다. 17장은 예수의 마지막 기도문이다. 이를 고별설교에 포함해도 된다. 고별설교의 목적은 제자들이 예수 안에서 평화를 누리게 하는 데에 있다. 그리스도 안에서의 평화가 무엇인지를, 그리고 그게 실제로 가능한지를 오늘 우리는 진지하게 생각해야 한다. 그게 쉽지 않다. 행복한 삶의 조...

예수 어록(380) 요 16:32 아버지께서 나와 함께 계시느니라.

  • 2020-07-23
  • 조회 수 121

예수 어록(380) 요 16:32 보라 너희가 다 각각 제 곳으로 흩어지고 나를 혼자 둘 때가 오나니 벌써 왔도다 그러나 내가 혼자 있는 것이 아니라 아버지께서 나와 함께 계시느니라. 예수가 수난당할 때 제자들은 흩어질 것이다. 대표적으로 베드로는 예수를 세 번이나 부인했다. 제자 중에 아무도 예수의 십자가 처형 자리에 없었다. 여자들은 여러 명이 있었다. “사랑하는 제자”(요 19:26)가 요한일까? 확실하지 않다. 십자가 처형 장면에서만 제자들이 예수를 혼자 두고 흩어진 게 아니라 그 사건 뒤에 모든 걸 포기하고 각각 고향...

예수 어록(379) 요 16:31 이제는 너희가 믿느냐

  • 2020-07-22
  • 조회 수 132

예수 어록(379) 요 16:31 이제는 너희가 믿느냐 제자들은 예수 말씀을 “지금에야” 다 알아들었다고 한다(29, 30절). 예수의 정체가 무엇인지를 확실히 알게 되었다는 뜻이다. 말을 듣는다고 늘 알아듣는 게 아니다. 오해도 많고 억측도 많다. 아무리 귀한 말이라고 해도 듣는 사람이 준비되어야 알아들을 수 있다. 그래서 예수는 귀가 있는 자는 들으라고 종종 말씀하셨다. 지금 우리도 성경을 읽을 때 알아듣기도 하고 알아듣지 못하기도 한다. 이전에는 무슨 뜻인지 몰랐다가 나중에 알게 되는 일도 있고, 이전에는 부분적으로만 ...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