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141) 6:65

그러므로 전에 너희에게 말하기를 내 아버지께서 오게 하여 주지 아니하시면 누구든지 내게 올 수 없다 하였노라.

 

지금도 마찬가지지만 예수 당시에도 예수를 따르는 자들이 있는 반면에 따르지 않는 자들도 있었다. 예수를 믿는 자들이 있는 반면에 믿지 않는 자들도 있었다. 그 이유를 알 수 없다. 지적 수준이 높거나 도덕성이 탁월하거나 경제 여력이 큰 사람만이 예수를 알아보는 게 아니었다. 거꾸로 지적 수준이 형편없이 낮거나 도덕성이 수준 이하이거나 가난한 사람이 예수에게 가는 것도 아니다. 사람이 확인할 수 있는 기준은 따로 없다. 일반적으로만 본다면 예수 당시에 기득권 계층보다는 소외 계층이 예수에게 올 가능성이 더 컸다고 말할 수는 있다. 예수는 현실 유지(status quo)가 아니라 현실 변혁의 메시지를 선포했기 때문이다. 소유를 버리고 나를 따르라.”라는 예수의 명령에 이런 메시지가 함축되어 있다. 없는 사람은 버릴 것이 많지 않기에 상대적으로 쉽게 포기할 수 있으나 가진 게 많은 사람은 상대적으로 포기하기 어렵다. 가난한 사람과 우는 사람과 소외된 사람과 정의를 갈망하는 사람들이 행복하다는 예수의 가르침도 역시 현실 변혁의 메시지를 함축한다. 그런 요인만으로 예수를 따르는 사람과 그렇지 못한 사람을 구분하기는 어렵다. 가진 게 상대적으로 없는 사람도 변혁을 두려워한다는 게 분명하기 때문이다. 우리나라 경우에 사회적으로 낮은 신분에 속한 사람들이 정치적으로 더 보수적이다. 자신에게 불리한 정책을 추진하는 정당에 표를 준다. 그들에게 현실 변혁에 대한 깊은 불안이 자리하기 때문이다.

6:65절은 하나님이 허락하실 때만 예수를 따를 수 있다고 말한다. 정확한 진술이다. 이미 결과까지 다 내다볼 수 있는 하나님만이 그 문제를 결정할 수 있다는 뜻이다. 소위 예정론도 이런 관점과 비슷하다. 누가 구원받는지에 대한 문제는 우리의 인식과 판단을 초월한다. 하나님이 예정하셨다는 말 외에는 다른 말을 덧붙일 수 없다. 이것을 역사 결정론으로 받아들이면 곤란하다. 예수를 따를 자가 하나님의 섭리에서 결정되고, 구원받을 자가 이미 예정되었으니 우리는 그 운명에서 한 걸음도 벗어날 수 없다고 말이다. 하나님의 섭리와 예정은 닫혀 있는 게 아니라 열린 것이다. 하나님은 자신의 결정도 바꾸는 분이라는 뜻이다. 그 열린 역사와 미래에 우리가 참여할 틈이 놓여 있다.

 


[레벨:18]브니엘남

2019.06.30 10:16:22

 '자신에게 불리한 정책을 추진하는 정당에 표를 준한다'에서 '한'을 빼야 합니다.

profile

[레벨:97]정용섭

2019.06.30 21:48:31

예, 고쳤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239 예수 어록(270) 요 12:46 나는 빛으로 세상에 왔나니 2020-03-03 229
5238 예수 어록(269) 요 12:45 나를 보는 자는 나를 보내신 이를 2020-03-02 218
5237 주간일지 3월1일 file 2020-03-01 381
5236 예수 어록(268) 요 12:44 나를 믿는 자는 나를 믿는 것이 아니요 2020-02-29 218
5235 예수 어록(267) 요 12:36 그리하면 빛의 아들이 되리라. 2020-02-28 214
5234 예수 어록(266) 요 12:35 아직 잠시 동안 빛이 너희 중에 있으니 2020-02-27 202
5233 예수 어록(265) 요 12:32 내가 땅에서 들리면 모든 사람을 내게로 이끌겠노라 2020-02-26 269
5232 예수 어록(264) 요 12:31 이제 이 세상에 대한 심판이 이르렀으니 2020-02-25 237
5231 예수 어록(263) 요 12:30 너희를 위한 것이니라 2020-02-24 219
5230 주간일지 2월23일 2020-02-23 403
5229 예수 어록(262) 요 12:28 아버지여, 아버지의 이름을 영광스럽게 하옵소서 2020-02-22 196
5228 예수 어록(261) 요 12:27 지금 내 마음이 괴로우니 무슨 말을 하리요 [2] 2020-02-21 346
5227 예수 어록(260) 요 12:26 나를 섬기면 내 아버지께서 그를 귀히 여기시리라. 2020-02-20 200
5226 예수 어록(259) 요 12:25 자기의 생명을 사랑하는 자는 잃어버릴 것이요 2020-02-19 289
5225 예수 어록(258) 요 12:24 한 알의 밀이 땅에 떨어져 죽지 아니하면 [2] 2020-02-18 318
5224 주간일지 2월16일 2020-02-17 319
5223 예수 어록(257) 요 12:23 인자가 영광을 얻을 때가 왔도다. 2020-02-15 241
5222 예수 어록(256) 요 12:8 가난한 자들은 항상 너희와 함께 있거니와 2020-02-14 256
5221 예수 어록(255) 요 12:7 그를 가만두어 나의 장례 할 날을 위하여 2020-02-13 247
5220 예수 어록(254) 요 11:44 풀어 놓아 다니게 하라 2020-02-12 275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