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358) 16:6

도리어 내가 이 말을 하므로 너희 마음에 근심이 가득하였도다.

 

일반적으로 사람은 표면적인 현상에 휘둘리기가 쉽다. 지금 당장 배가 고픈지 아닌지, 실연을 당했는지 아닌지, 교회가 성장하는지 아닌지, 자녀들의 입시와 취업이 잘되는지 아닌지 등등, 이런 일로 인해서 근심하기도 하고 안심하기도 한다. 이런 방식의 삶은 평범한 우리에게 어쩔 수 없다. 해결의 끝이 안 보인다. 한 가지 근심거리가 해결되면 다른 근심거리가 생기니 평생 근심을 떨치지 못하는 것이다. 인생 과정을 통해서 근심 가운데도 더 깊이 들어가는 사람이 있고, 조금씩이라도 벗어나는 사람이 있다.

예수 제자들도 예수가 자신들을 떠난다는 사실로 인해서 근심에 싸였다. 근심할만한 일이긴 하다. 두 가지 이유가 있다. 하나는 예수 이후에 어떤 어려움이 닥칠지 가늠하기 힘들다는 사실이고, 다른 하나는 예수 상실 자체이다. 이런 근심거리에만 마음을 두는 한 그들은 근심하지 않을 수 없다. 바로 앞 구절에서 예수가 말했듯이 그들은 예수가 어디로 가는지를 먼저, 그리고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야만 했다. 그게 눈에 들어오면 그들의 근심은 아예 사라지거나 남는다고 해도 크게 줄어들 것이다. 우리의 인생이 하나님 안에서 생명을 얻는 과정이라는 사실을 분명하게 인식할 수 있다면, 그리고 죽음도 역시 하나님의 생명 사건에서 한 지점에 불과하다는 사실을 실질적으로 인식할 수 있다면 우리가 현실에서 힘들어하는 근심거리도 다르게 경험될 것이다.


[레벨:19]브니엘남

2020.07.01 08:28:19

근심에 쌓였다.

profile

[레벨:99]정용섭

2020.07.01 09:27:55

근심 쌓였다.

근심 싸였다.

[레벨:19]브니엘남

2020.07.02 05:44:55

맞습니다 맞고요

제가 틀렸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401 예수 어록(407) 요 20:27 네 손가락을 이리 내밀어 내 손을 보고 2020-08-29 347
5400 예수 어록(406) 요 20:26 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지어다. 2020-08-27 322
5399 예수 어록(405) 요 20:23 너희가 누구의 죄든지 사하면 사하여질 것이요 2020-08-26 380
5398 예수 어록(404) 요 20:22 성령을 받으라. 2020-08-25 351
5397 주간일지 8월23일 file [2] 2020-08-24 441
5396 예수 어록(403) 요 20:21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신 것 같이 나도 너희를 보내노라. 2020-08-22 377
5395 예수 어록(402) 요 20:19 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지어다. [1] 2020-08-21 389
5394 예수 어록(401) 요 20:17 나를 붙들지 말라 2020-08-20 247
5393 예수 어록(400) 요 20:16 마리아야! 2020-08-19 243
5392 예수 어록(399) 요 20:15 여자여 어찌하여 울며 누구를 찾느냐. 2020-08-18 223
5391 주간일지 8월16일 2020-08-17 320
5390 예수 어록(398) 요 19:30 다 이루었다. 2020-08-15 241
5389 예수 어록(397) 요 19:28 내가 목마르다. 2020-08-14 293
5388 예수 어록(396) 요 19:27 보라 네 어머니라. 2020-08-13 256
5387 예수 어록(395) 요 19:26 여자여 보소서 아들이니이다. 2020-08-12 1534
5386 예수 어록(394) 요 19:11 위에서 주지 아니하셨더라면 나를 해할 권한이 없었으리니 2020-08-11 245
5385 주간일지 8월9일 file 2020-08-10 358
5384 예수 어록(393) 요 18:37 네 말 과 같이 내가 왕이니라 2020-08-08 829
5383 예수 어록(392) 요 18:36 내 나라는 이 세상에 속한 것이 아니니라 2020-08-07 560
5382 예수 어록(391) 요 18:34 이는 네가 스스로 하는 말이냐 2020-08-06 312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