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056) 4:16

 

가서 네 남편을 불러오라.”

 

내가 주는 물을 마시는 자는 영원히 목마르지 않을 것이다.’는 예수의 말을 들은 이 여자는 예수의 말을 실제로 믿어서 그런 건지 아니면 그런 물이 없다는 걸 알면서도 어떻게 되나보자 하고 일부러 그런 건지 모르겠으나 물을 달라고 말한다. 그녀는 물을 긷기 위해서 동네 공동우물가로 오는 일이 불편하기 짝이 없다. 우물가는 살림살이하는 여자들이 모여서 이야기꽃을 피우는 장소다. 이런 자리를 피한다는 말은 이 여자에게 대인기피증이 있었다는 말이다. 다음에 전개되는 대화를 따라가면 이 여자의 품행이 좋지 않았다는 사실을 발견할 수 있다. 손가락질을 받는 처지다. 사람들을 피하려고 오늘도 보통 여자들이 야외 활동을 하지 않는 정오에 우물에 나왔다.

예수는 이 여자의 요구에 직접 답하지 않는다. “가서 네 남편을 불러오라.” 예수의 발언은 누가 봐도 이 상황에 어울리지 않는다. 지금 대화의 주제는 물이다. 물을 줄 생각이 있으면 주겠다, 하고 생각이 없으면 못 주겠다, 하면 된다. 아무런 관계가 없는 남편을 호출하는 건 트집 잡는 것으로 보인다. 예수가 아무런 근거도 없이 이런 말씀을 하신 것은 아닐 것이다. 그리고 예수가 말씀하신 생수는 남편 문제와도 깊숙이 연관된다. 이 여자의 영혼이 갈증을 느끼는 이유가 남자 문제이기 때문이다.

약간 옆으로 나가는 이야기지만 간혹 나는 아내와 남편으로 시작되는 가정 제도가 앞으로 언제까지 지속될까 하는 생각을 한다. 여자와 남자로 구성되는 이성애 가족 구성이 인류 역사에서 오래 지속되었으나 지금 흔들리고 있다. 동성끼리의 가족 구성이 가능해졌다. 우리나라에서는 아니지만 동성 결혼을 법적으로 허용하는 나라가 점점 늘어나는 추세다. 유럽에서는 유명 정치인들 중에서도 그런 이들이 있고, 종교 지도자들 중에서도 그런 이들이 커밍아웃을 하는 중이다. 이런 추세가 가속화될지 멈추게 될지 나는 잘 모르겠다. 더 근본적으로는 인간이 남자와 여자만이 아니라 여러 성 정체성으로 구분된다는 사실을 인정해야 할 것이다. 이것도 진화의 한 과정일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948 예수 어록(082) 요 5:22 심판을 다 아들에게 맡기셨으니 2019-04-03 387
4947 예수 어록(081) 요 5:21 아들도 자기가 원하는 자들을 살리느니라. 2019-04-02 398
4946 주간일지, 3월31일 2019-04-01 469
4945 예수 어록(080) 요 5:20 자기가 행하시는 것을 다 아들에게 보이시고 2019-03-30 380
4944 예수 어록(079) 요 5:19 아버지께서 행하시는 그것을 아들도 그와 같이 행하느니라. 2019-03-29 377
4943 예수 어록(078) 요 5:17 내 아버지께서 이제까지 일하시니 나도 일한다. 2019-03-28 422
4942 예수 어록(077) 요 5:14 다시는 죄를 범하지 말라. 2019-03-27 430
4941 예수 어록(076) 요 5:8 일어나 네 자리를 들고 걸어가라. 2019-03-26 408
4940 주간일지, 3월24일 file 2019-03-25 486
4939 예수 어록(075) 요 5:6 네가 낫고자 하느냐 2019-03-23 458
4938 예수 어록(074) 요 4:50 가라 네 아들이 살아있다. 2019-03-22 396
4937 예수 어록(073) 요 4:48 너희는 표적과 기사를 보지 못하면 도무지 믿지 아니하리라. 2019-03-21 385
4936 예수 어록(072) 요 4:44 선지자가 고향에서는 높임을 받지 못한다. 2019-03-20 478
4935 예수 어록(071) 요 4:38 너희는 그들이 노력한 것에 참여하였느니라. [2] 2019-03-19 495
4934 주간일지, 3월17일 [1] 2019-03-18 507
4933 예수 어록(070) 요 4:37 그런즉 한 사람이 심고 다른 사람이 거둔다 하는 말이 옳다. 2019-03-16 497
4932 예수 어록(069) 요 4:36 영생에 이르는 열매를 모으나니 2019-03-15 457
4931 예수 어록(068) 요 4:35 추수할 때 2019-03-14 480
4930 예수 어록(067) 요 4:34 “나의 양식은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 2019-03-13 488
4929 예수 어록(066) 요 4:32 “내게는 너희가 알지 못하는 먹을 양식이 있느니라.” 2019-03-12 492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