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 17:1

조회 수 617 추천 수 0 2023.11.23 07:23:30

일흔살에다시읽는

요한계시록-279

17:1

또 일곱 대접을 가진 일곱 천사 중 하나가 와서 내게 말하여 이르되 이리로 오라 많은 물 위에 앉은 큰 음녀가 받을 심판을 네게 보이리라

 

우리말 성경 17장에는 큰 음녀에게 내릴 심판이라는 소제목이 달려 있습니다. 이 여자는 12:1절 이하에 나오는 여자와 반대 개념입니다. “하늘에 큰 이적이 보이니 해를 옷 입은 한 여자가 있는데 그 발 아래에는 달이 있고 그 머리에는 열두 별의 관을 썼더라.”(12:1) 요한은 12장과 17장에서 각각 심판의 주체와 심판의 객체를 여자 형상으로 표현했습니다. 일종의 의인화(擬人化)입니다.

<새번역> 성경은 큰 창녀라고 번역했고, <공동번역>엄청난 창녀라고 번역한 큰 음녀많은 물위에 앉았다고 합니다. 물은 악한 세력을 가리키겠지요. 아니면 큰 음녀에게 예속당한 세력일지도 모르고요. 마찬가지 이야기입니다. 물의 정체를 정확하게는 모르겠으나 다만 한 가지 사실, 즉 심판을 당해야 할 이들은 자기들끼리 상당한 세력을 형성한다는 사실은 분명합니다. 큰 음녀라 불린 이 여자만이 아니라 그녀와 관계된 세력 말입니다. 악은 늘 그렇게 세력을 만들어갑니다. 그런 세력이 있어야만 자신들의 잘못에 대한 양심의 가책을 덜 느낄 수 있기 때문이겠지요. 속된 표현으로는 끼리끼리 논다.’라고 할 수 있고요.

 


profile

[레벨:29]최용우

2023.11.27 09:56:14

끼리끼리.. 하니 예전에 썼던 시가 생각났습니다.^^

Cap 2023-11-27 09-55-23-828.jpg


첨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384 계 17:8 [1] 2023-12-04 572
6383 계 17:7 [1] 2023-12-01 559
6382 계 17:6 [4] 2023-11-30 589
6381 계 17:5 [1] 2023-11-29 542
6380 계 17:4 [1] 2023-11-28 517
6379 계 17:3 [1] 2023-11-27 524
6378 계 17:2 [1] 2023-11-24 502
» 계 17:1 [1] 2023-11-23 617
6376 계 16:21 [1] 2023-11-22 508
6375 계 16:20 [1] 2023-11-21 567
6374 계 16:19 [1] 2023-11-20 516
6373 계 16:18 [1] 2023-11-17 627
6372 계 16:17 [1] 2023-11-16 521
6371 계 16:16 [1] 2023-11-15 529
6370 계 16:15 [2] 2023-11-14 576
6369 계 16:14 [1] 2023-11-13 548
6368 계 16:13 [2] 2023-11-10 606
6367 계 16:12 [1] 2023-11-09 570
6366 계 16:11 [3] 2023-11-08 644
6365 계 16:10 [1] 2023-11-07 557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