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416) 21:18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네가 젊어서는 스스로 띠 띠고 원하는 곳으로 다녔거니와 늙어서는 네 팔을 벌리리니 남이 네게 띠 띠우고 원하지 아니하는 곳으로 데려가리라.

 

내 양을 먹이라.”라는 말씀에 이어서 베드로가 겪을 고난에 대한 말씀이 나온다. 교회의 지도자가 된다는 사실과 그 일을 감당하려다 보니 고난을 겪게 된다는 사실이 베드로의 운명이다. 이런 운명을 받아들이기는 쉽지 않다. 그가 어떤 빛을 볼 수 있을 때만 이게 가능하다. 그 빛이 강하면 강할수록 그 운명을 더 과감하게 받아들일 수 있을 것이다. 어둠에서도 빛을 본 사람은 그 길을 가겠지만 빛을 보지 못한 사람은 적당한 은신처를 찾아서 숨지 않겠는가. 베드로는 예수를 그리스도이며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고백한 최초의 인물이니, 예수에게서 생명의 빛을 발견한 사람이라고 해도 틀린 말은 아니다.

우리는 베드로가 아니기에 이런 운명과 관계없이 살아도 된다고 말하는 건 옳지 않다. 우리가 기독교인이라는 사실이 분명하다면 누구나 베드로와 같은 길을 가게 마련이다. 십자가를 진 예수를 따라서 사는 사람에게는 늘 십자가가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다만 그 십자가는 각자 다르다. 각자 자기가 감당해야 할 그 십자가의 길을 부정한다면 그는 기독교인이 아니라는 말이 되지 않겠는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459 누가복음 읽기 005 [3] 2020-11-07 1683
5458 누가복음 읽기 004 [2] 2020-11-06 589
5457 누가복음 읽기 003 [2] 2020-11-05 358
5456 누가복음 읽기 002 [1] 2020-11-04 1149
5455 누가복음 읽기 001 [5] 2020-11-03 1822
5454 주간일지 11월1일 file 2020-11-02 3128
5453 원당일기(99)- 벽화(2) file 2020-10-31 2956
5452 원당일기(98)- 벽화(1) file 2020-10-30 3867
5451 원당일기(97)- 강독 file [2] 2020-10-29 4576
5450 원당일기(96)- 필통 file [2] 2020-10-28 1614
5449 원당일기(95)- 북안 약국 file 2020-10-27 362
5448 주간일지 10월25일 2020-10-26 1318
5447 원당일기(94)- 마늘과 고추 file 2020-10-23 4364
5446 원당일기(93)- 대추 file 2020-10-22 1196
5445 원당일기(92)- 유튜브 추천 채널 file [4] 2020-10-21 587
5444 원당일기(91)- 우체국 file 2020-10-20 449
5443 주간일지 10월18일 file 2020-10-19 367
5442 원당일기(90)- 원당과 뉴델리 file 2020-10-17 443
5441 원당일기(89)- 길고양이 file 2020-10-16 341
5440 원당일기(88)- 맨발 걷기 file [4] 2020-10-15 3729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