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당일기(14)

조회 수 5586 추천 수 0 2011.06.18 23:29:15

     110618 015.jpg

     원당 농가의 흙이 나무나 채소를 키우기에는 형편없다는 것은 내가 누누이 말해서 그대도 알고 있을 거요. 그 흙만으로는 잡초 외에는 자랄 식물이 별로 없소. 그래서 내 체력이 닿는 대로 바로 옆의 숲에서 흙을 퍼 나르고 있소. 그 숲의 흙은 영양가 만점이오. 양쪽 언덕에서 떨어지는 낙엽이 모두 그 숲으로 모이오. 몇 년 씩 쌓인 낙엽이 썩으면서 자연적으로 부식토가 된 거요. 그런 흙은 어디에서도 찾아보기 힘들 거요. 낙엽도 낙엽이지만 양쪽 언덕에서 질 좋은 흙이 낮은 그 숲으로 내려와서 쌓이고 있소. 나무나 채소에 좋은 흙을 알아보는 첩경은 지렁이가 살고 있는지를 보는 거요. 그 숲의 흙은 어디를 파도 지렁이가 득실거리오. 위 사진이 그 증거요. 아래 사진은 숲 정경이오. 두축(두충나무라라고도 불리는)나무로 조림이 되어 있소. 농가에 딸린 건 아니고, 주인이 따로 있긴 하지만 이 숲이 농가의 앞마당이라고 보면 되오.

110618 002.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445 4월6 한 분 하나님(7) [2] 2009-04-06 6079
6444 옥중서간(16) [2] 2010-06-02 6039
6443 된장 뜨기! file [2] 2013-05-25 6035
6442 성령세례, 4월12일 [1] 2006-04-12 5926
6441 예수 어록(309) 요 14:14 내 이름으로 무엇이든지 내게 구하면 내가 행하리라. 2020-04-17 5909
6440 원당일기(94)- 마늘과 고추 file 2020-10-23 5897
6439 원당일기(98)- 벽화(1) file 2020-10-30 5875
6438 예수님의 시험 (2), 4월26일 2006-04-26 5861
6437 11월11일 바리새인과 헤롯당 2006-11-11 5836
6436 하나님의 기쁨, 4월19일 [2] 2006-04-19 5829
6435 5월25일- 버림과 따름 (3) [4] 2006-05-25 5802
6434 요단강 (2) 4월5일 [3] 2006-04-05 5789
6433 어거스틴의 기도문 2010-04-28 5703
6432 래여애반다라 [7] 2013-05-07 5684
6431 하나님은 영이시다, 요한복음 묵상(37) [2] 2013-06-11 5667
6430 천안함 사태의 실상은? [4] 2010-05-04 5662
» 원당일기(14) file 2011-06-18 5586
6428 메뚜기, 4월7일 [4] 2006-04-07 5565
6427 꽃밭 만들기 file [8] 2013-06-12 5535
6426 물세례, 4월11일 2006-04-11 5516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