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드로전서 강해(11)

조회 수 212 추천 수 0 2019.09.17 20:18:35

영혼 구원

앞에서 하나님의 칭찬이 구체적으로 무엇인지 모른다고 말했다. 그 사실을 믿지 않는다는 뜻이 아니라 절대적인 세계에서 일어날 사건이기에 인간 언어로는 담을 수 없다는 뜻이다. 24, 25장이 이를 비유로 설명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하나님의 칭찬을 우리에게 익숙한 단어로 바꾸면 영혼 구원이다. “믿음의 결국 곧 영혼의 구원을 받음이라.”(9). 믿음의 목표가 영원 구원이라는 뜻이다.

그냥 구원이라고 해도 좋은데 여기서는 굳이 영혼 구원이라고 표현했다. 큰 차이는 없다. 성경이 말하는 구원은 본래 영혼 구원이기 때문이다. 영혼 구원은 육체 구원과 대립하는 개념이긴 하다. 단백질로 구성된 우리의 육체가 구원받는 건 아니다. 우리의 육체는 아무리 건강해도 결국에는 썩는다. 의학과 생물학과 물리학을 절대화하는 사람들은 인간의 육체도 과학의 발전으로 언젠가는 구원받을 수 있다고 주장한다. 영원히 죽지 않는다는 뜻이다. 그 상황을 그들이 어떻게 설명하는지는 조금만 상상력을 발휘해도 잘 알 수 있다. 만약 그런 순간이 기독교의 창조론과 구원론을 폐기되든지 완전히 새롭게 작성되어야 한다. 그런 순간이야말로 유토피아, 즉 없는 장소다. 바버라 에런라이크(Barbara Ehrenreich, 1941일생)<건강의 배신>(Natural Causes)에서 그런 주장을 망상이라고 지적한다. 우리 몸을 구성하는 기초 단위인 세포는 스스로 의지를 가진 듯이 행동하기에 의학으로도 완전하게 제어할 수 없다. 온갖 건강 진단과 치료와 섭생과 운동을 병행해도 남의 신세를 진 채 목숨을 일정하게 연장할 뿐이지 무병장수, 건강한 노년 인생을 보장하지 못한다. 이런 주장이 아니라고 하더라도 노인이 되어 죽지 않는 상태를 구원이라고 말할 수는 없다. 그런 운명에 들어간 사람에게 구원은 죽음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106 베드로전서 강해(23) [4] 2019-10-02 308
5105 베드로전서 강해(22강) 2019-10-01 143
5104 베드로전서 강해(21) [1] 2019-09-30 180
5103 주간일지 9월29일 [2] 2019-09-29 293
5102 베드로전서 강해(20) 2019-09-28 130
5101 베드로전서 강해(19) 2019-09-27 144
5100 베드로전서 강해(18) 2019-09-26 161
5099 베드로전서 강해(17) [4] 2019-09-25 279
5098 베드로전서 강해(16) 2019-09-24 148
5097 베드로전서 강해(15) 2019-09-23 170
5096 주간일지 9월22일 2019-09-22 213
5095 베드로전서 강해(14) 2019-09-21 152
5094 베드로전서 강해(13) 2019-09-20 142
5093 베드로전서 강해(0) [2] 2019-09-19 246
5092 베드로전서 강해(12) 2019-09-18 181
» 베드로전서 강해(11) 2019-09-17 212
5090 주간일지 9월15일 file 2019-09-16 254
5089 베드로전서 강해(10) [3] 2019-09-14 375
5088 베드로전서 강해(9) 2019-09-13 200
5087 베드로전서 강해(8) 2019-09-12 200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