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231) 10:30

나와 아버지는 하나이니라

 

드디어 가장 위험한 발언이 나왔다. “나와 아버지는 하나이니라.” 이게 예수의 실제 발언인지는 확신이 서지 않는다. 요한복음 공동체의 신앙고백이라고 봐도 틀리지 않을 것이다. 이 문제는 아무도 단정적으로 말할 수는 없다. 예수가 실제 이런 자구로 말하지 않았다고 하더라도 이런 발언으로 받아들여도 좋을 만한 생각은 했을 것이다. 그 의미는 다음과 같다.

예수는 하나님 나라가 가까이 왔다는 사실을 영혼 전체로 느끼고 있었다. 하나님 나라가 가까이 왔다는 말은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하신다는 뜻이다. 그 하나님은 사람의 생명을 위축시키거나 파괴하는 여러 가지 억압으로부터 사람을 해방하는 방식으로 함께하신다. 예수 자신이 그런 해방을 경험했다. 그 해방 경험이 그의 영혼을 가득 채웠다. 따라서 그에게는 삶이 잔치의 기쁨과 같았다. 해방의 영으로 하나님은 지금 여기에 우리와 함께하기에 어떤 삶의 조건 가운데 놓인 사람이라고 하더라도 구원받지 못할 사람은 없기 때문이다. 똑똑한 사람이나 그렇지 못한 사람이나 차이가 없다. 의인이나 죄인이나 구별이 없다. 당시 절대 규범이었던 율법도 사람을 갈라놓지 못한다. 중요한 것은 하나님 나라를 순전한 마음으로 받아들이느냐에 달려 있다.

예수에게는 하나님 나라만이 모든 것이었다. 하나님 나라와 완전히 하나가 되었다. 하나님을 아버지라고 부를 수 있을 정도로 하나님과의 친밀감이 돈독했다. 이는 마치 득음에 들어간 소리꾼과 같다. 그 소리꾼은 소리와 하나가 되었다. 그에게 소리는 단순히 들리기만 하는 게 아니라 보이기도 한다. 들음과 봄이 하나를 이룬 것이다. 예수는 하나님을 본 자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하나님의 능력에 사로잡힌 자다. 이러니 나와 아버지는 하나다.”라고 말해도 틀린 말은 아니지 않은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202 예수 어록(239) 요 11:7 유대로 다시 가자. new 2020-01-22 48
5201 예수 어록(238) 요 11:4 이 병은 죽을 병이 아니라 하나님의 영광을 위함이요 2020-01-21 83
5200 주간일지 1월19일 updatefile 2020-01-20 215
5199 예수 어록(237) 요 10:38 나를 믿지 아니할지라도 그 일은 믿으라 2020-01-18 109
5198 예수 어록(236) 요 10:37 만일 내가 내 아버지의 일을 행하지 아니하거든 2020-01-17 96
5197 예수 어록(235) 요 10:36 너희가 어찌 신성모독이라 하느냐 2020-01-16 103
5196 예수 어록(234) 요 10:35 하나님의 말씀을 받은 사람들을 신이라 2020-01-15 114
5195 예수 어록(233) 요 10:34 내가 너희를 신이라 하였노라 하지 아니하였느냐. 2020-01-14 130
5194 주간일지 2020년 1월12일 2020-01-13 219
5193 예수 어록(232) 요 10:32 그 중에 어떤 일로 나를 돌로 치려 하느냐. 2020-01-11 156
» 예수 어록(231) 요 10:30 나와 아버지는 하나이니라 2020-01-10 132
5191 예수 어록(230) 요 10:29 그들을 주신 내 아버지는 만물보다 크시며 2020-01-09 148
5190 예수 어록(229) 요 10:28 내가 그들에게 영생을 주노니 2020-01-08 138
5189 예수 어록(228) 요 10:27 내 양은 내 음성을 들으며 나는 그들을 알며 2020-01-07 132
5188 주간일지 2020년 1월5일 file [2] 2020-01-06 376
5187 예수 어록(227) 요 10:26 너희가 내 양이 아니므로 믿지 아니하는도다 2020-01-04 108
5186 예수 어록(226) 요 10:25 내가 내 아버지의 이름으로 행하는 일들이 나를 증거하는 2020-01-02 164
5185 짧은 설교문 2019-12-31 372
5184 예수 어록(225) 요 10:18 나는 버릴 권세도 있고 다시 얻을 권세도 있으니 2019-12-30 133
5183 주간일지 12월29일 성탄후 1주 2019-12-30 202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