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8

고추 건조

조회 수 557 추천 수 0 2019.08.20 23:42:49

올해 고추 농사를 시작했습니다. 책도 보고 유튜버도 보고 고추 농사에 대한 정보는 충분히 숙지 했다고 생각했는데 복병 칼라병을 만나 1/3을 뽑아내야 했지만 남은 고추나무에서 고추가 주렁주렁 달려 마음과 눈을 기쁘게 해줍니다.

첫물 고추를 따서 말려 무게를 달아보니 25근이 넘습니다. 가을 서리올때까지 5~6번의 고추를 딸수 있다니 5~60근은 실히 만들수 있을것 같습니다.

원대로 안되었지만 이웃 대구 아주머니가 첫 농사치고는 잘 지었다고 위로를 해주어 기가 조금 살아났습니다.


EXIF Viewer사진 크기487x1024

건조기에서 말린 고추를 햇볕에 말리는 중입니다

EXIF Viewer사진 크기550x262

장독대도 좋은 건조 장소입니다


profile

[레벨:97]정용섭

August 21, 2019
*.182.156.135

저는 매운 음식을 좋아하지 않아서

맵지 않은 오이 고추 같은 걸 된장에 찍어먹는 수준인데,

저렇게 햇살을 쬐고 있는 붉은 고추를 보면 그냥 기분이 좋아집니다.

'지금 내가 살아 있구나.'하는 느낌이 강하게 들기 때문인 거 같습니다.

모든 '순간'을 그런 느낌으로 산다면 기쁨이 충만하겠지요.

고추 농사, 수고 많으셨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