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샘터교회 커뮤니티 게시판
1

한국가곡과 찬송가가 부르기 어려운 이유

[레벨:18] 김종원, 2015-03-20 19:17:36

조회 수
103
추천 수
0

제가 아는 지인들 중에 성악가 한 분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던 중에
그 분이 이런 말씀을 하셨습니다.

"한국가곡과 찬송가가 노래 부르기 참 어려워요."

제가 그 이유가 궁금해서 여쭤 봤습니다.


 "그 게 왜 그렇죠?"
그러자 그 분 하시는 대답이 이랬습니다.
"한국가곡과 찬송가 둘 다 단조로워서 그래요."

 

사실 그 분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우리나라 성악가 분들이 그 말씀을 많이 하십니다.

 

원래 우리 한국어 자체가
밑받침도 많고 해서
노래부르기가 참 어려운 언어입니다.

가장 노래하기에 좋은 언어는 이탈리아어라고 하더군요.
가곡도 그렇고 가요도 그렇고
한국어로 노래하는 게 만만치가 않습니다.

 

그리고 한국어의 특성이나 발음뿐만 아니라

한국가곡과 찬송가는
음악적 스타일 자체가 오페라 아리아나
다른 외국 가곡들에 비해 단순한 편이어서
성악가 입장에서는 제대로 노래하기가 힘들다고 합니다.

음악적으로 단조로운 노래일수록 표현을 잘 하기가 힘들다는 얘기죠.

 

그런데 가만히 생각해 보면
그것이 한국가곡과 찬송가의 매력이자
강점일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한국가곡과 찬송가가 단조롭기 때문에 부르기 어렵다."는 말을

뒤집어서 말하면 "그렇게 음악적으로 단조로운 한국가곡과

찬송가를 잘 부르는 사람이야말로 노래를 정말 잘 부르는 사람이다."라는 말이 되는 것이죠.

 

정말 실력 있는 성악가와 가수라면
단조로운 노래일수록 더 잘 불러야 하지 않을까요!

 

단순하거나 단조롭다고 하는 것이

결코 무시할 수 없는 것이라는

아주 중요한 인생의 교훈을 깨닫게 되네요.

 

어렵고 복잡한 것은 무조건 고상하고 세련된 것이고 차원이 높은 것이며

쉽고 단순한 것은 세련되지도 못하고 차원이 낮은 것이라는 사고방식도

우리가 살아가면서 경계해야 할 사고방식인 것 같습니다.

무조건 쉽고 단순하다고 다 좋은 것도 아니겠지만

"진리에 가까운 것일수록 단순성이 있다."는 것은

우리들의 삶의 경험을 통해 알 수 있는 것입니다. 

진리 자체가 단순하면서 고차원적인 것이니까요. 

 

매주일 예배 때마다 음악적으로 단조로운 찬송가를 부르는

모든 기독교인들은 평생 동안 최고의 노래 레슨을 받는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거기다가 한국가곡까지 애창곡으로 삼아서 평생 열심히 부르면

거의 대부분의 기독교인들이 성악가나 가수 수준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

1 댓글

[레벨:21] 이일녀

2015-03-21 12:22:51

저는 어떤 노래든지 가사에 집중하며

가사에 감명받는 스타일입니다.

특히 찬송가는요.

성악가가 되는건 집사님처럼 

하나님께 목소리  선물을 받아야

가능하겠지만

노래를 듣고 느낄수 있는 축복은 다 받은거 같다는 생각이듭니다^^

단조로운 곡이 저같은  사람에게는 다행스러운 일이죠. ㅎㅎ

목록

Page 1 / 11
번호 댓글 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2022년 교인총회회의록

| 알립니다 1
  • file
현승용 2022-01-12 174
공지

새 홈페이지 사용 안내

| 알립니다 15
김태형 2011-02-25 544
216 1

인도에서 올리는 말씀

| 샘터이야기
김현혁 2018-10-11 197
215 0

안녕하세요?선교사님!

| 샘터이야기
박성재 2018-01-11 363
214 1

나는 세상의 빛이다!

| 샘터이야기
최강건 2017-07-03 96
213 4

주일학교에 대하여

| 샘터이야기
구유니스 2017-05-01 195
212 0

안녕하세요?선교사님!

| 샘터이야기
박성재 2016-12-09 60
211 0

2016 여름 비전파워(오병이어) 비전캠프 [키즈/청소년/청년]

| 샘터이야기
최강건 2016-07-05 106
210 2

이은혜 Jazz trio 연주가 있어요~^^

| 샘터이야기
이은혜 2015-11-17 115
209 0

교회 로고 및 배너 자료

| 샘터이야기
  • file
김태형 2015-08-17 152
208 3

어제 운위 및 교회처소준비위 합동 모임에 후 개인적 생각

| 샘터이야기
신광혜 2015-07-01 209
207 3

수련회 장소에 대한 정보(산성마을전원휴양센터)

| 샘터이야기
배명근 2015-06-04 140
206 7

군위 한밤마을에서 찍은 사진

| 샘터이야기
  • file
신혜숙 2015-06-03 138
205 3

꽃이름은 무엇일까요?

| 샘터이야기
  • file
이일녀 2015-06-02 98
204 2

5/25 소풍 안내

| 샘터이야기
배명근 2015-05-21 114
203 6

5월 야유회 계획

| 샘터이야기
배명근 2015-05-13 151
202 0

그대 부활하라 - 이종록 시

| 샘터이야기
김종원 2015-04-06 93
201 1

한국가곡과 찬송가가 부르기 어려운 이유

| 샘터이야기
김종원 2015-03-20 103
200 11

이은혜 재즈트리오 연주가 있어요.^^

| 샘터이야기
이은혜 2015-03-01 236
199 7

사정이 생겼습니다....

| 샘터이야기
김혜정 2015-02-27 225
198 2

동성아트홀 - '이다'

| 샘터이야기
  • file
신혜숙 2015-02-26 122
197 0

책 소개 - 참으로 해방된 교회(Liberating the Church)

| 샘터이야기
김종원 2015-02-06 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