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을 위한 책갈피입니다. 나누고 싶은 책 내용이나 소개하고 싶은 글들은 이곳에 올려주세요~

Know Yourself as Truly Loved

당신 자신이 진정으로 사랑받음을 아세요
 

 

Some people have lived such oppressed lives that

their true selves have become completely unreachable to them.

어떤 사람들은, 진짜 자기에 더 이상 닿지 못할 정도로 억압된 삶을 살아갑니다.

 

They need help to break through their oppression.

그들은 이러한 억압을 깨고 나아갈 도움이 필요합니다.

 

Their power to free themselves has to be at least as strong as the power that keeps them down.

그들 자신을 자유롭게 하는 힘은 적어도 그 사람을 짓누르는 힘만큼 강해야 합니다.

 

Sometimes they need permission to explode:

또 가끔은 감정을 터트릴  필요도 있습니다:
 
to let out their deepest emotions and to shake off the alien forces.

그들의 가장 깊은 감정이 분출함으로써 외부의 그 힘들을 떨칠 수 있게 말이죠.

 

Screaming, yelling, crying, and even physical fighting might be expressions of liberation.

크게 소리지르기, 고함치기, 울기, 심지어는 몸싸움마저도 해방의 표현이 될 수 있습니다. 

 

You, however, do not seem to need such explosion.

그러나, 당신에게는 그러한 폭발이 필요한 것 같지 않습니다.

For you, the problem is not to get something out of your system

당신에게 있어서, 문제는 속에서 무언가를 내보내는 것이 아니라

but to take something in that deepens and strengthens your sense of your goodness and

allows your anguish to be embraced by love.

당신의 선함을 더 깊고 강하게 해주는,

또 당신의 괴로움을 사랑으로 감싸줄 무언가를 안으로 들이는 것입니다.

You will discover that the more love you can take in and hold on to, the less fearful you will become.

당신이 더 많은 사랑을 받아 들이고 품을 수록, 덜 두려워하게 될 것입니다.

You will speak more simply, more directly, and more freely about what is important to you,

without fear of other people's reactions.

당신에게 중요한 것에 관해서 다른 사람들의 반응을 두려워하지 않고 

보다 간단하게, 보다 직접적으로, 그리고 보다 자유롭게 말하게 될 것입니다.

 

You will also use fewer words,

 trusting that you communicate your true self even when you do not speak much.

당신은 또한 더 적은 단어를 사용할 것입니다. 

말을 하지 않을 때에도 진실된 자신을 소통하고 있다는 것을 믿으면서요.

 

The diciples of Jesus had a real sense of his loving presence as they went out to preach.

예수님의 제자들은 예수님의 사랑 가득한 현존을 느끼며 전도했습니다.

They had seen him, eaten with him, and spoken with him after his ressurrection.

그들은 부활 후의 예수님을 보았고, 함께 식사했으며, 그와 이야기도 했습니다.

 

They had come to live a deep connectedness with him and drew from that

connectedness the strengh to speak out with simplicity

and directness, unafraid of being misunderstood or rejected.

그들은 예수님과의 깊은 유대 속에 살게 되었고,

그 유대 속에서, 잘못 이해되거나 거부당하는 것에 대한 두려움 없이

간결하고 직설적으로 말할 힘을 얻었습니다.

The more you come to know yourself- spirit, mind, and body - as truly loved,

 the freer you will be to proclaim the good news.

스스로가 - 영혼, 정신, 또 몸 -  진정으로 사랑 받음을 더 잘 알게 될수록,

당신은 복음을 증언하는데에 더욱 자유롭게 될 것입니다.

 

That is the freedom of the children of God.

이것이 바로 하나님의 자녀로서의 자유입니다.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15.06.15 22:57:06

예수님과의 깊은 유대가 답이라고 할 수 있겠군요.

이걸 실질로 느낄 수 있어야 할 텐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 Be a real Friend- 진정한 친구가 되세요 [3]

  • [레벨:42]웃겨
  • 2015-06-18
  • 조회 수 947

44.Let Your Lion Lie Down with Your Lamb-당신의 사자와 양이 함께 눕도록 하세요 [3]

  • [레벨:42]웃겨
  • 2015-06-17
  • 조회 수 976

43.Protect Your Innocence-당신의 순수함을 지키세요 [2]

  • [레벨:42]웃겨
  • 2015-06-16
  • 조회 수 537

42.Know Yourself as Truly Loved-당신 자신이 진정으로 사랑받음을 아세요 [1]

  • [레벨:42]웃겨
  • 2015-06-15
  • 조회 수 787

41. Accept Your identity as a Child of God- 하나님의 자녀로서의 정체성을 받아들이세요 [2]

  • [레벨:42]웃겨
  • 2015-06-14
  • 조회 수 892

40.Own Your Pain- 당신의 고통을 자신의 것으로 받아들이세요. [1]

  • [레벨:42]웃겨
  • 2015-06-13
  • 조회 수 640

39.Claim Your Unique Presence in Your Community-공동체 안에서 특별한 당신만의 존재를 받아들이세요 [8]

  • [레벨:42]웃겨
  • 2015-06-11
  • 조회 수 733

38.Allow Yourself to Be Fully Received [3]

  • [레벨:42]웃겨
  • 2015-06-09
  • 조회 수 412

37.Separate the False pains from the Real Pain- 진짜 고통과 거짓 고통을 구별하세요 [4]

  • [레벨:42]웃겨
  • 2015-06-08
  • 조회 수 573

36.Stand Erect in Your Sorrow-당신의 슬픔 안에서 일어서세요 [3]

  • [레벨:42]웃겨
  • 2015-06-07
  • 조회 수 737

35.Let Deep Speak to Deep-깊은 곳이 깊은 곳에게 말하게 하세요 [6]

  • [레벨:42]웃겨
  • 2015-06-06
  • 조회 수 553

34. Stay United with the Larger Body- 더 큰 몸의 일부가 되어 지내세요 [1]

  • [레벨:42]웃겨
  • 2015-06-04
  • 조회 수 376

33.Receive All the Love That Comes to You- 당신에게 오는 모든 사랑을 받아들이세요 [7]

  • [레벨:42]웃겨
  • 2015-06-02
  • 조회 수 713

32.Keep Moving Toward Full Incarnation- 온전한 성육신을 향해 계속 나아가세요 [2]

  • [레벨:42]웃겨
  • 2015-05-30
  • 조회 수 676

31.Live Patiently with the "Not Yet"-" 아직 아님"과 인내심있게 함께 사세요. [3]

  • [레벨:42]웃겨
  • 2015-05-29
  • 조회 수 615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