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을 위한 책갈피입니다. 나누고 싶은 책 내용이나 소개하고 싶은 글들은 이곳에 올려주세요~

JANUARY 2 우리의 영적인 부모

조회 수 3976 추천 수 0 2010.01.02 13:56:23

JANUARY 2


Our Spiritual Parents


Joy and sorrow are never separated.


When our hearts rejoice at a spectacular view, we may miss our friends who cannot see it, and when we are overwhelmed with grief, we may discover what true friendship is all about.


Joy is hidden in sorrow and sorrow in joy.


If we try to avoid sorrow at all costs, we may never taste joy, and if we are suspicious of ecstasy, agony can never reach us either.


Joy and sorrow are the parents of our spiritual growth.


우리의 영적인 부모


기쁨과 슬픔은 전혀 떨어져있지 않습니다.


우리의 마음이 눈부신 광경 앞에서 기뻐할 때, 우리는 그 것을 볼 수 없는 우리의 친구들을 잊어버리게 되고, 슬픔이 우리를 짓누를 때에야, 우리는 진정한 우정이란  정말 무엇인지를 발견하게 됩니다.


기쁨은 슬픔 속에 숨어 있고, 슬픔은 기쁨 속에 숨어 있습니다.

 

어떻게 해서든 슬픔을 피해보려 애쓰면, 우리는 기쁨을 맛보지 못할 것이며, 도취감에 대해서 회의적일 때, 고통 또한 우리에게 미치지 못합니다.


기쁨과 슬픔은 우리의 영적인 성장을 위한 부모입니다.


[레벨:28]첫날처럼

2010.01.02 14:12:35

 if we are suspicious of ecstasy, agony can never reach us either.


요 문장이 좀 아리까리 하긴 합니다... 제가 해석하기로는 대책없는 기쁨과 환희는 바로 고통과 동전의 앞 뒷면이라는 이야기를 하고 있는 것 같기는 한데...

도움 좀 주시길...

[레벨:12]진상광

2010.01.02 19:21:23

저는 영어를 잘 못하는 사람입니다.
그냥 한 번 관심을 가져봤더니, 나름대로 이런 말이 아닌가 싶기도 하군요.

"우리가 큰 기쁨에 냉담할 수만 있다면, 고통 또한 우리를 침해하지 못할 것이다."
(지나친 감정을 절제하고 성자처럼 살아보자 라는 얘기가 아닌지...)

엉터리가 될 것을 각오하고 의견 보탭니다.

[레벨:28]첫날처럼

2010.01.03 00:04:35

바로 그거 같아요!!!
profile

[레벨:23]모래알

2010.01.02 22:43:00

ecstasy = joy / be suspious = doubt 로 이해하면 좀 쉬울 듯 싶군요.
'대책없는' 이란 말은 어째 좀 안 어울리는 기분인데요.. ㅎㅎ

[레벨:28]첫날처럼

2010.01.03 00:05:47

제가 대책없이 댓글을 달았던 거 같네요... ㅋㅋㅋ
profile

[레벨:29]유니스

2010.01.03 16:42:46

첫날님의 번역문을 보면 아~주 우아하다는 생각이 드는데.....
이 댓글을 보면 아주 깨는군요...ㅋㅋㅋ
문체의 종류로 볼 때 다중이....같다는.....ㅡㅡ;

[레벨:28]첫날처럼

2010.01.03 20:28:31

누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 자신도 한 번씩 다중이 같다는 생각이 든답니다... ^^;;;

너무도 이중적인... 이 보다 더 이중적일 수는 없는...

요즘 들어서 더 많이 느낀답니다...

[레벨:28]첫날처럼

2010.01.03 00:03:48

댓글 다들 감사해요...

제가 이해한 바도 엑스타쉬... 말하자면 기쁨에 도취되어 정신 못차리는 그런 것을 말하는 것 같은데, 그런 기쁨의 뒤안은 쓸쓸함과 공허함일테니까, 환희와 고통은 서로 다른 것이 아니라는 느낌입니다...

[레벨:12]라크리매

2010.01.03 14:26:33

조금 의역해보면..

우리가 기쁨에 도취되지 않는다면, 고통또한 우리를 요동치게 하지 못할 것입니다

ecstasy는 통제되지 않는 감정적 유희를 말하는게 맞는 것 같아요

joy 와 ecstasy 는 다른 종류의 기쁨의 상태를 말하는 것 같고...

그렇다고 고통과 환희가 다르지 않다로 해석하는 건 넘 과장된 것 같구요...^^

앞문장과 뒷문장의 부정을 제거하고 우리말로 해석해보면 글의 의미가 더 확실히 나타날 것 같네요

ecstasy, 즉 우리가 통제되지 않는 기쁨에 도취된다면, 고통 또한 우리를 요통치게 만들수 있을  것이다
profile

[레벨:23]모래알

2010.01.03 19:52:27

안녕하셔요, 라크리매 님! 
그냥 반가워서 댓글 붙입니다.

joy와 ecstasy의 차이를 생각하다 보니 조용하게 흐르는 강물과
거세게 흐르는 강물의 두 모습이 연상되는게.. ^^
둘 다 우리에게 필요한 삶의 길이겠다는 생각을 해 보게 되는군요.
의역하신 문장이 내용은 맞지만 ..   ㅎㅎ 
번역이란 게 정말 어려운 거 같죠?

자주 뵈어요.  좋은 한 해 되시기를..


[레벨:12]라크리매

2010.01.04 11:58:36

모래알님 반가워요!
제 바탕화면에 하얀 공원사진 보면서 모래알님 가끔 생각해요
오늘은 서울이 온통 하얗게 함박눈이 왔네요
ecstasy는 부정적인 기쁨,영적으로 도움이 되지 않는 기쁨을 표현하는 말 같은데
문맥상으로 보면 아닌거군요, 알려주셔서 감사해요...^^
외국어공부를 학창시절에 열심히 안한게 후회 이빠이~ ㅎㅎ
새해복 많이 받으셔요~~

[레벨:12]삶의 과제

2012.02.08 02:46:53

댓글이 너무 늦은 감이 있는 것 같군요.

이제 막 이 글들을 읽기 시작했거든요...

그런데 제가 조금 다르게 이해한 부분이 있어 적어볼려고 합니다.

혹 잘못 이해하고 있다면,  알려주세요....

 

Joy and sorrow are never separated.

기쁨과 슬픔은 전혀 떨어져있지 않습니다.

When our hearts rejoice at a spectacular view, we may miss our friends who cannot see it, and when we are overwhelmed with grief, we may discover what true friendship is all about.

우리의 마음이 눈부신 광경 앞에서 기뻐할 때, 우리는 그 것을 볼 수 없는 우리의 친구들을 그리워하게 되고, 슬픔이 우리를 짓누를 때에야, 우리는 진정한 우정이란  정말 무엇인지를 발견하게 됩니다.

Joy is hidden in sorrow and sorrow in joy.

기쁨은 슬픔 속에 숨어 있고, 슬픔은 기쁨 속에 숨어 있습니다.
If we try to avoid sorrow at all costs, we may never taste joy, and if we are suspicious of ecstasy, agony can never reach us either.어떻게 해서든 슬픔을 피해보려 애쓰면, 우리는 기쁨을 맛보지 못할 것이며, 황홀감에 대해서 회의적일 때, 고통 또한 우리에게 미치지 못합니다. 

Joy and sorrow are the parents of our spiritual growth
기쁨과 슬픔은 우리의 영적인 성장을 위한 부모입니다.

 

제가 이렇게 생각하는 이유는 기쁨과 슬픔이 전혀 떨어져 있지 않고,

이 둘다 영적인 성장에 매우 중요하다는 첫 번째 글과 마지막 글에 근거해서 입니다.

즉 기쁠 때도 친구(영적인 어떤 대상)를 생각하고 슬플 때도 우정을 생각하는 것으로,

또한 슬픔을 피할려고 하면 기쁨을 누릴 수 없듯이

황홀함에 대해 회의적이면 고통 또한 없다는 것으로 즉, 영적으로 밋밋해 진다는 의미로 받아들였습니다.

다시말해 고통을 제대로 인식해야 황홀함 (영적)을 느낄 수 있다는 것으로 해석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JANUARY 3 새처럼 상처받기 쉬운 [3] [1]

JANUARY 2 우리의 영적인 부모 [12] [1]

헨리 나우웬 "영혼의 양식" 서문 [2] [2]

JANUARY 1 놀라움을 기대하기 [8]

에크하르트의 "선"에 대한 언급 [1]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