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관련링크 :  

>홈페이지가 새롭게 바뀌었네요.
>언제 정목사님께서 컴퓨터를 새로 배우셨나 했더니, 역시 다른 분의 도움을 받으셨군요.
>하여간 홈페이지가 새련되어져서 좋습니다.
>저는 요즈음 예쁜 딸아이 보느라고 정신이 없습니다.
>그 녀석의 눈을 마주하고 있노라면... 생명의 신비가 새삼스럽게 다가옵니다.
>언제나 그랬듯이 세상이 무척이나 시끄럽습니다. 하나님의 평화가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한 듯 보입니다.  
>이 작은 홈페이지가 하나님의 평화가 흘러나가는 작은 샘이 될 수 있기를 바라겠습니다.
>
>홈페이지를 새롭게 꾸미는데, 이길용 박사님께서 많은 도움을 주신 것 같네요.
>아직 한번도 뵙지는 못했지만, 예전에 박사님의 홈페이지를 몇번 들른 기억이 납니다.
>그때도 참 좋은 사이트라는 인상을 받았었는데 이렇게 가까이에서 뵙게 될 줄은 몰랐습니다.
>언제 한번 뵈올 기회가 있겠죠.

황 전도사,
다시 이 자리를 빌려 예쁜 예은이의 출생을 축하하네.
누가 그랬지?
모든 어린이들은 잠재적 메시아라고 말이오.
앞으로 예은이의 모든 가능성들이
시간이 지나면서 현실성이 되기를 기도하겠네.
여름 방학동안 교회 활동, 공부 등등, 잘 하기를 바라네.
지난 학기에 공부한 '기독교 해석학'은 아마 좋은 점수가 나갔을 거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7811 맛난 강좌 '맛 뵈기' !!! file [39] [레벨:8]시와그림 2009-07-07 7343
7810 가부장제의 '모가지' file [45] [레벨:8]시와그림 2009-03-10 7264
7809 소설 "오두막" 을 정리해보았어요 [3] [레벨:28]첫날처럼 2014-09-21 7262
» [re] 하나님의 평화가 흘러나가는 홈피가 되기를 바... [레벨:100]정용섭 2004-07-05 7241
7807 드디어 지리산 산청 곶감을 판매합니다. file [51] [레벨:33]달팽이 2011-01-09 7180
7806 지리산 산청 덕산곶감을 판매합니다. file [82] [레벨:33]달팽이 2010-01-05 7172
7805 이집트 크리스찬들의 인간사슬 file [13] [레벨:29]유니스 2011-02-08 7150
7804 ' 기독교가 뭐꼬?' 2판 발행에 대하여 [8] [레벨:29]유니스 2009-09-12 7053
7803 헨리 나우엔 [46] 조현아 2006-10-30 7020
7802 일상을 뛰어넘어 종말로 향하기에 대한 허접한 idea [7] [레벨:29]유니스 2009-09-05 7009
7801 백주년기념교회와 하고싶은 이야기 [9] [레벨:4]지우파 2009-09-05 7000
7800 Wunder gescheh'n file 이길용 2004-07-05 6993
7799 아듀~~ 다비아!! file [32] [레벨:8]시와그림 2009-07-15 6969
7798 작은딸의 꿀 아르바이트 file [5] [레벨:29]최용우 2018-01-15 6954
7797 다비아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레벨:37]paul 2011-12-28 6925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