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마당을 나온 호박

조회 수 489 추천 수 0 2015.10.01 18:58:28
관련링크 :  

20150926.jpg


마당을 나온 호박


추석연휴 첫째날 -오늘은 아침 일찍 처가에 갔다. 가까운 곳이라 금방 간다. 장모님 혼자 사시는데 마당에 호박이 여러덩이 늙어가고 있었다. 아이들이 호박을 보며 재미있다고 깔깔댄다.
시골에 사시는 분들은 집안이든 밖이든 흙만 보이면 뭐라도 심는다. 마당에 심은 호박넝쿨에 호박이 주렁주렁 달려도 그걸 따 먹는 것은 한계가 있으니 나머지는 그냥 저렇게 자기 맘대로 커버린다.
아내와 장모님이 하루종일 추석 음식을 만들면서 하나씩 맛보라고 가져다주는 것을 다 먹다보니 뱃속에서 부글부글 전쟁이 났다. 음식은 만들면서 바로 먹어야 한다나... 어이쿠.. 뒤로 대포를 쏘아야 속이 시원할 것 같은데 참고 있자니 암모니아 까스가 내 온 몸속에 막 돌아다니는 것 같다. 니글니글 니글니글 후~
처남 식구들이 온 것을 보고 저녁 늦게 집에 돌아왔다. ⓒ최용우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15.10.01 22:13:58
*.94.91.64

추석 연휴, 잘 지내셨지요?

탐스런 호박이군요.

저 호박 줄기를 통해서 뭐가 전달되기에

저렇게 덩치 큰 호박이 되었을까요.

처가집에서는 방구도 맘대로 못 뀌나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7800 네 생물의 정체와 역할 [2] [레벨:23]브니엘남 2023-03-09 1077
7799 동영상 강의 마우스 포인터 하이라이트 프로그램 [3] [레벨:16]맑은그늘 2023-02-25 857
7798 서울샘터교회 3월예배 변경안내 [2] [레벨:12]서울샘터운영위 2023-02-25 773
7797 종교와 예술의 진정한 힘 [5] [레벨:23]브니엘남 2023-02-25 597
7796 신앙의 역사를 찾아서: 한국천주교회사 이야기 file [레벨:15]흰구름 2023-02-20 922
7795 사리(舍利)와 사리(事理) [1] [레벨:23]브니엘남 2023-02-17 696
7794 카톡! [5] [레벨:100]정용섭 2023-02-15 1114
7793 신명기(申命記) [6] [레벨:23]브니엘남 2023-02-13 1515
7792 [깜짝 이벤트] 설교단편2 필요하신 교회나 모임 관계... [11] [레벨:26]은빛그림자 2023-02-09 1132
7791 유튜브 채널 개설 [2] [레벨:15]신학공부 2023-02-07 904
7790 소소한 일상 file [레벨:100]정용섭 2023-02-06 843
7789 자본주의와 공산주의를 넘어서 [레벨:15]신학공부 2023-02-04 988
7788 2023년 서울샘터교회 예배 안내 [10] [레벨:26]은빛그림자 2023-02-02 1587
7787 물러난다는 것 [레벨:15]신학공부 2023-01-21 1057
7786 토기장이의 집 곶감을 소개합니다. file [1] [레벨:18]카르디아 2023-01-17 702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