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31일 들을 귀 (3)

조회 수 2289 추천 수 43 2007.01.31 08:13:59
2007년 1월31일 들을 귀 (3)

또 이르시되 들을 귀 있는 자는 들으라 하시니라. (막 4:9)

저는 위대한 작곡가의 음악을 들을 때마다 감탄을 금할 수 없습니다. 바흐, 모차르트, 베토벤, 쇼팽 같은 사람들은 어떻게 그런 음악을 작곡할 수 있었을까요? 그림을 그리는 사람도 마찬가지이지만 작곡자에게는 먼저 듣는 귀가 있을 겁니다. 그들은 어떤 소리를 듣고 그것을 악보에 적어 넣는 것뿐입니다.
그런데 그들의 귀에 들린 건 분명히 소리 자체는 아니었겠지요. 실제의 소리는 아니지만 실제의 소리처럼 그들은 무언가를 들었을 겁니다. 사람들의 영혼에 감동을 줄 수 있는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사람은 위대한 작곡가가 되는 겁니다. 그런 소리를 듣지는 못하고, 억지로 쥐어짜듯이 작곡하는 사람이라고 한다면 평범한 작품을 쓰고 말겠지요. 이런 점에서 작곡가에게는 그들만의 들을 귀가 있습니다.
위대한 작곡자들은 어떻게 그런 소리를 들을 수 있을까요? 아주 특별한 사람은 그런 능력을 타고 날지 모르겠군요. 모차르트가 6살부터 작곡을 했다고 하는데, 이건 천부적인 것이라는 말 이외에는 설명이 안 됩니다. 그러나 모두가 그런 능력을 타고 날 수는 없고, 타고 났다고 하더라도 무조건 위대한 작품을 쓰지는 못합니다.
우리 같은 평범한 사람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소리의 존재론적인 세계에 들어가는 공부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그런 공부와 세계에 대한 인식이 깊어지면 그는 마치 “무로부터의 창조”와 비슷하게 없던 음악을 창조할 수 있겠지요. 어쨌든지 음악가에게 우선적으로 필요한 건 들을 귀입니다.
우리 기독교인들도 어떤 점에서는 음악가와 비슷합니다. 하나님은 소리입니다. 하나님의 소리를 사람들이 알아듣게 설명해야겠지요. 이런 걸 위해서 우리에게도 역시 들을 귀가 중요합니다. 천상의 소리가 들리시나요? 그게 도대체 무엇일까요?

breathe

2007.02.02 09:08:26

목사님, 저는 영화 차이코프스키'를 봤는데요, 영화에서 어린 차이콥스키가 귀에서 음악이 들린다고
도망가면서 괴로워하더군요. 물론 귀는 소리만 전해주는 신체의 도구고 정작은 머리에서
나오는 게 아닌가 사료됩니다.^^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07.02.02 23:46:08

귀에서 음악이 들린다.
멋지군요.
스데반은 하늘을 보았다네요.
우리는 무엇을 듣고, 무엇을 보는지.
차이코프스키라는 영화를 봐야겠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2 2월18일 현실과 현실 너머 [2] 2007-02-18 2199
321 2월17 일 들으라! [1] 2007-02-17 2224
320 2월16 일 은폐와 노출 [2] 2007-02-16 2714
319 2월15일 등경 위의 등불 [6] 2007-02-15 4686
318 2월14일 백배의 은총 [4] 2007-02-14 2172
317 2월13일 말씀의 방해꾼 2007-02-13 2188
316 2월12일 마음은 믿을 만한가? [6] 2007-02-12 2293
315 2월11일 말씀의 뿌리 [6] 2007-02-11 2567
314 2월10일 말씀과 기쁨 [1] 2007-02-10 1888
313 2월9일 말씀과 사탄 2007-02-09 2212
312 2월8일 뿌리는 자 [13] 2007-02-08 2872
311 2월7일 비유를 모르는 이유 [3] 2007-02-07 2309
310 2월6일 깨닫지 못하게 하시는 하나님 [6] 2007-02-06 2670
309 2월5일 메시아의 비밀 [6] 2007-02-05 3408
308 2월4일 예수와 함께 한 사람들 [1] 2007-02-04 2383
307 2월3일 들을 귀 (6) [5] 2007-02-03 2361
306 2월2일 들을 귀 (5) [6] 2007-02-02 2265
305 2월1일 들을 귀 (4) 2007-02-01 2138
» 1월31일 들을 귀 (3) [2] 2007-01-31 2289
303 1월30일 들을 귀 (2) 2007-01-30 2163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