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 어록(347) 15:22

내가 와서 그들에게 말하지 아니하였더라면 죄가 없었으려니와 지금은 그 죄를 핑계할 수 없느니라.

 

세상이 핑계할 수 없는 죄는 21절에서 보았듯이 하나님을 알지 못한 것이다. 예수 이전에는 하나님을 바르게 알지 못할 수 있었을지 모르나 예수 이후에는 핑계를 댈 수 없다는 것이다. 예수에게서 하나님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요한복음을 비롯한 신약성경 기자들과 오늘 우리까지 포함해서 모든 기독교인은 예수를 통해서 하나님을 바르게 알게 되었다고 생각하며 그렇게 믿는다. 이는 곧 예수가 하나님의 아들이라는 뜻이다. 아들만이 아버지를 바르게 알 수 있으니 예수만이 우리와 사람들에게 하나님을 바르게 전할 수 있었다. 이를 받아들이지 않는 게 바로 죄다.

예수의 복음이 전파되지 않은 곳과 그런 시대에 살던 사람들에게 죄를 묻기 힘들다고 주장할 수 있다. 이에 관해서는 우리가 할 말이 별로 없다. 다만 그들도 역시 예수의 복음에 의해서 죄가 있는지 없는지가 판단된다는 사실만은 분명하다. 바르트의 표현을 빌리면 그들에게는 하나님을 아는 가능성(Möglichkeit)만 있다면 예수의 제자들에게는 하나님을 아는 현실성(Wirklichkeit)이 있다. 하나님 인식에서 현실성은 가능성을 압도한다. 현실성을 경험한 사람은 가능성의 여지를 하나님의 자비에 맡기고 자신의 그 현실성에 집중할 뿐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384 예수 어록(393) 요 18:37 네 말 과 같이 내가 왕이니라 2020-08-08 220
5383 예수 어록(392) 요 18:36 내 나라는 이 세상에 속한 것이 아니니라 2020-08-07 197
5382 예수 어록(391) 요 18:34 이는 네가 스스로 하는 말이냐 2020-08-06 193
5381 예수 어록(390) 요 18:23 내가 말을 잘못하였으면 그 잘못한 것을 증언하라 2020-08-05 660
5380 예수 어록(389) 요 18:21 어찌하여 내게 묻느냐 2020-08-04 177
5379 예수 어록(388) 요 18:20 내가 드러내 놓고 세상에 말하였노라 2020-08-03 190
5378 주간일지 8월2일 file 2020-08-02 353
5377 예수 어록(387) 요 18:11 칼을 칼집에 꽂으라 [1] 2020-08-01 221
5376 예수 어록(386) 요 18:9 말씀을 응하게 하려 함이러라. [2] 2020-07-31 247
5375 예수 어록(385) 요 18:8 나를 찾거든 이 사람들이 가는 것은 용납하라. 2020-07-30 209
5374 예수 어록(384) 요 18:7 누구를 찾느냐. 2020-07-29 179
5373 예수 어록(383) 요 18:5 내가 그니라. 2020-07-28 199
5372 주간일지 7월26일 2020-07-27 332
5371 예수 어록(382) 요 18:4 너희가 누구를 찾느냐. 2020-07-25 394
5370 예수 어록(381) 요 16:33 너희가 환난을 당하나 담대하라 내가 세상을 이기었노라. 2020-07-24 228
5369 예수 어록(380) 요 16:32 아버지께서 나와 함께 계시느니라. 2020-07-23 332
5368 예수 어록(379) 요 16:31 이제는 너희가 믿느냐 2020-07-22 1203
5367 예수 어록(378) 요 16:28 내가 아버지에게서 나와 세상에 왔고 2020-07-21 234
5366 주간일지 7월19일 file 2020-07-20 350
5365 예수 어록(377) 요 16:27 아버지께서 친히 너희를 사랑하심이라. 2020-07-18 236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