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8

무엇이 먼저인가!

조회 수 2621 추천 수 0 2021.04.14 19:32:16

"나의 살던 고향은 꽃피는 산골, 복숭아꽃 살구꽃 아기 진달래"라는 노래말이 있어요.

노랫말에서 복숭아꽃 다음에 사과꽃이 나오면 좋을 텐데, 없어요. 거의 국민 과일이라 해도 좋을 사과의 꽃이 화려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복숭아꽃과 살구꽃과 진달래는 꽃이 먼저 피고, 다음에 잎이 나옵니다. 사과꽃은 잎이 먼저 피고 조금 후에 꽃이 나옵니다. 그러니 멀리서 보면 꽃이 안 보입니다. 꽃 자체만 봐도 사과꽃은 단아하지 화려하지가 않습니다. 우리집 마당에 있는 딱 한그루 사과나무에 꽃이 피기 시작했습니다. 기다린 보람이 있습니다. 

IMG_3686.jpg EXIF Viewer사진 크기1023x895

잎이 꽃을 감싸고 있어서 멀리서 보면 보이지 않습니다. 아래는 모과나무꽃입니다. 사과나무처럼 잎이 먼저 나옵니다.

왜 어떤 나무에는 잎이 먼저 나고, 어떤 나무에는 꽃이 먼저 나는지 아직은 모릅니다. 우리집 마당의 모과나무도 요즘 꽃이 한창입니다. 잎이 먼저 나오기도 하고, 꽃 크기도 작아서 대충 보면 보이지 않을 겁니다. 오래 보아야 눈에 들어오겠네요. 매화나 목련이나 연산홍이나 이팝나무는 아주 화려해서 쉽게 눈에 뜨입니다. 그 투박하고 못생긴 모과 열매와 비교해보면 모과꽃은 차라리 앙징맞다고 하는 게 좋겠네요. 모과향은 대단하지요.

IMG_3691.jpg EXIF Viewer사진 크기1024x647

사람도 제각각이듯이, 제각각 빛나듯이, 나무와 꽃도 제각각 빛납니다. 우리도 다 빛처럼 살아야겠지요. 그냥 조용히 있어도 사실은 우리의 생명은 빛입니다. 그걸 느끼느냐, 못느끼느냐 하는 차이만 있겠지요. 저는 소박한 모양의 모과나무 꽃이 마음에 듭니다.


profile

[레벨:23]김영진

April 15, 2021
*.185.243.131

붉게 솟아나서 하얗게 모습을 드러내는 사과꽃.. 예산군도 사과지역인데, 어제 참 많이도 사과꽃을 봤습니다. 사과도 맛있고 모과도 제 향을 잘 드러내는 한 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profile

[레벨:100]정용섭

April 15, 2021
*.181.143.51

글쎄 말이에요. 꽃색깔이 변한다는 게 신기합니다.

지금까지 사과가 열매를 맺도록 키우지 못했는데,

올해는 거름도 더 잘 주고 해서 열매를 맺어보겠습니다.

사과도 그렇고 모과도 벌레가 많이 꼬입니다.

살충제를 뿌리지 않고 키우려니 쉽지 않더군요.

우선 나무를 제가 사랑하는 게 중요하겠지요.

고맙습니다.


profile

[레벨:23]김영진

April 15, 2021
*.185.243.131

올 가을에 맛있는 사과....

사진으로라도 보고 싶습니다.^^

profile

[레벨:15]들길

April 20, 2021
*.7.24.18

저희집 작은 사과나무는
이제야 꽃을 피웠습니다
그 사랑스런 모습에 마음이 훅 갑니다 ㅎ
profile

[레벨:100]정용섭

April 20, 2021
*.181.143.51

사과꽃은 정말 사랑스런 모습입니다.

왜 그런지는 그걸 실물로 본 사람만 압니다. ㅎㅎ

매화와도 다르고 복숭아꽃과도 다르고,

살구꽃이나 산수유와도 다르거든요.

나는 오늘 작은 텃밭에 야채 모종을 심었습니다. 

토마토, 오이, 고추, 상추, 가지, 호박입니다.

여리디여린 모종이 자리는 모습은 

말로 설명하기 어려운 생명의 신비, 그 자체에요.

모든 존재하는 것들의 아름다움을 

앞으로 더 세밀하게 살피고 

오래 보면서 사랑해야겠습니다.

미안한 마음과 고마운 마음을 새기면서...




profile

[레벨:100]정용섭

April 22, 2021
*.181.143.51

일주일만에 붉은 사과꽃이 흰색으로 변했습니다. 사과꽃이 점점 더 마음에 듭니다.

사과.jpg

첨부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들길의 그림일기 file [3] [레벨:15]들길 2021-09-22 2240
공간울림 방문 file [레벨:100]정용섭 2021-07-28 2815
전시회 잘 마... file [2] [레벨:15]들길 2021-06-16 2750
전시소식 (들... file [7] [레벨:15]들길 2021-05-31 2652
들꽃마당 '매... file [1] [레벨:23]김영진 2021-04-28 2246
직박구리 부부... file [1] [레벨:10]헵시바46 2021-04-21 2366
들길의 그림일기 file [10] [레벨:15]들길 2021-04-20 2755
봄꽃 구경 늦... file [3] [레벨:23]김영진 2021-04-15 2664
무엇이 먼저인가! file [6] [레벨:100]정용섭 2021-04-14 2621
들길의 그림일기 file [4] [레벨:15]들길 2021-04-13 2827
들길의 그림일기 file [6] [레벨:15]들길 2021-04-06 2314
들길의 그림일기 file [8] [레벨:15]들길 2021-04-02 2488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