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8

"마녀들의 씯나는 작당"

조회 수 956 추천 수 0 2020.01.04 21:46:33

오늘 늦은 오후 <한겨레 21> 2020년 신년호 통권 1294호를 자투리 시간을 내어 손에 들었습니다.

표지 사진을 언듯 보다가 어딘가에서 본듯한 얼굴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내가 개인적으로 아는 사람이 \

<한겨레 21> 표지 사진에 나온다는 게 신기했습니다. 이번 호의 기획기사입니다. 일단 사진을 보십시오.

토기장이.PNG

맨 뒤에 보이는 가장 젊은 여자가 제가 아는 분입니다. 다비아에 가끔 글을 올리고 대글도 다는 

합천의 <토기장이의 집> 김태형 목사의 큰딸입니다. 흔한 표현이기는 하나, 요즘 보기 드믄 여자 청년입니다.

자기 세계관이 뚜렷해서 그야말로 자신의 인생을 주체적으로 삽니다. 그런 딸을 둔 김 목사 부부가 

이럴 때는 정말 부럽습니다. 

김예슬이 가장 젊은 26살이고, 31살이 두명, 35살이 한명입니다. 사는 지역이 다 다릅니다. 

이들중에 가장 젊은 여자 농부의 발랄한 모습을 보세요.

IMG_2705 (2).JPG EXIF Viewer사진 크기851x1024


김예슬은 농부 작가가 꿈인 것으로 보입니다. "글 쓰는 농부"로 자타가 인정합니다. 어느 공모전에서도 1등을 하여 

몇 백만원인가 하는 포상금(?), 또는 인세(?)를 받았다는 이야기를 지난 번 방문했을 때 김 목사 부인에게서 들었습니다. 

올해 안에 책으로 나올 겁니다. 멋지게 사네요. 낮에는 밭에서 일하고, 밤에는 책읽고 글쓰고...  

요즘 저는 김예슬 여자 청년 농부가 지은 생강차를 주로 마시고 있습니다.

<한겨레 21>에 나오는 김예슬 기사의 한 대목을 여기 오려 붙입니다.

IMG_2706 (2).JPG EXIF Viewer사진 크기879x1024

합천 토기장이의 집 큰딸 김예슬 씨, 올해에도 농사 잘 지어주세요. 감자와 고구마와 생강차는 제가 선주문합니다.


profile

[레벨:16]카르디아

January 05, 2020
*.76.221.18

어디서 많이 본 장면이 나와 깜짝 놀랬습니다. 

토기장이의 집에 살고 있는 김예슬청년농부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저의 이름은 김태형이 아니고 김형태입니다.^^

한겨레21의 내용이 궁금하신 분은 아래의 링크를 열어보시면 되겠습니다. 


http://h21.hani.co.kr/arti/cover/cover_general/48043.html

profile

[레벨:97]정용섭

January 05, 2020
*.182.156.135

아이쿠 이름을 잘못 써서 미안합니다. 

김태형이 아니라 김형태!

한겨레21을 링크주셨네요. 

내가 해보려고 아무리 노력해도 잘 안 되던데요. 

부녀가 함께 밭에서 일하는 모습이 정말 멋집니다.

profile

[레벨:11]당진구세군

January 10, 2020
*.42.209.52

저도 한다리 걸쳐 아는 분이 되는군요. 저희 교회 기부카페에서는 합천 토기장이집 박하차가 인기입니다. 그려...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