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안들의 세상 살아가는 이야기. 부담없이 서로의 생각과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이 되었음 합니다.

그때 그 시절

조회 수 1857 추천 수 0 2022.12.04 23:59:46
관련링크 :  


그때 시절이 생각났습니다. 

사진첩에서 사진을 찾아보았는데 

아쉽게도 사진이 별로 없더군요. 


함께 모여서 성경공부를 하면서 

나눈 질문과 대화가 정말 신선했습니다. 

기록상으로 이 사진은 2005년 6월로 되어 있습니다. 


IMG_3284.JPG


IMG_3294.JPG


함께 공부도 하고 음식도 나눠먹었던 그 때 시절입니다.

이때만 해도 목사님이 머리카락이 많이 검네요^^


IMG_3297.JPG



IMG_3293.JPG



IMG_3299.JPG



IMG_3300.JPG



나는 누구인가

_야마오 산세이


황금빛 가을 햇살이 온 데 가득 넘치고

길가에는 짙은 분홍빛 이질풀꽃이 피어있다

여기에는 나 말고 아무도 없고

나 또한 없다

여기에는

깊은 황금빛 가을 햇살이 쏟아져 내리고

이질풀의 작고 짙은 분홍빛 꽃이 피어 있을 뿐이다



5bbb2e7e9f0c3876d3b8c45f5e8cfda9.jpg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22.12.05 19:37:18
*.201.3.226

와, 17년전 그 순간들이 주마등처럼 지나갑니다.

나를 비롯해서 모두 청춘이군요.

처음 대구샘터교회와 대구성서아카데미 사무실을 겸해서 시작한

천호 아파트 201호(?) 거실입니다.

한 시즌 공부 마치고 쫑파티 하는 장면이네요.

2022년이 이렇게 저물어 갑니다.

영원한 안식의 순간이 점점 가까이 온다는 뜻...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916 신간안내 홀로코스트의 공모: 나치 독일의 교회들과 ... file [1] [레벨:15]흰구름 2024-06-11 146
7915 베를린 [2] [레벨:100]정용섭 2024-06-10 201
7914 [그냥일기] 육십갑자 생일 file [4] [레벨:29]최용우 2024-05-29 290
7913 [삼위일체주일] 기도.. [4] [레벨:6][북소리] 2024-05-27 271
7912 내가 아니면 누가 지옥에 들어가랴(我不入地獄 誰入... [1] [레벨:24]브니엘남 2024-05-25 283
7911 은폐(隱蔽)의 찬가 / 김기성 file [3] [레벨:17]김사관 2024-05-23 270
7910 성서해석에 대하여 [2] [레벨:7]제통 2024-05-21 280
7909 인공지능과의 교묘한 대화 [4] [레벨:10]예베슈 2024-05-16 357
7908 기독교 신앙.. [2] [레벨:6][북소리] 2024-05-14 242
7907 평상심(平常心)과 무상심(無常心)과 옴니부스 옴니아... [1] [레벨:24]브니엘남 2024-04-30 550
7906 다비안 여러분! [레벨:29]캔디 2024-04-16 1680
7905 칼 바르트 [교의학 개요] 사도신경에 담긴 기독교 교리 [4] [레벨:6][북소리] 2024-04-14 1787
7904 튤립처럼 / 김사관 file [2] [레벨:17]김사관 2024-04-12 1632
7903 내 삶의 화두 세 가지 [1] [레벨:24]브니엘남 2024-04-04 1681
7902 로마의 카타콤을 다녀오고나서 [2] [레벨:8]流水不爭先 2024-03-29 1618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