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벨:19]라일락

2024.01.05 19:17:09

추천
1
비추천
0

1. 표지사진 아래/ 강렬다~ 강렬하다

2. 주님 성찬에로의 초대~ 이오덕 선생님의 책 <우리글 바로쓰기 1>에서 '에로의'는 일본말을 그대로 옮겨쓴 것이고 우리말법에는 없는 것이라 쓰지 않아야 한다고 합니다. 주님 성찬에 초대(함),  주님 성찬으로 초대(함),  주님 성찬 초대.. 이렇게 바꾸면 어떨까요?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24.01.06 17:51:17

'주님 성찬으로 초대'가 좋아보이는군요.

[레벨:20]역사사랑

2024.01.06 06:37:41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24.01.06 17:58:44

처음으로 부르는 찬송이 두 곡 나옵니다.

예배에 오실 분들은 각자 집에서 연습해두십시오.

1) 자비의 기도

2) 하나님의 어린양


몇몇 순서에서 내용이 변경되었습니다.

1) 죄의 고백 2) 자비의 기도 3) 사죄 선포 


<성찬예식>은 상당한 정도로 변경되었습니다.

예식문을 집에서 한번 읽어보십시오.

profile

[레벨:100]정용섭

2024.01.09 20:41:19

2024년 첫 예배 성찬식 빵은 제가 직접 만든 것을 사용했습니다.

제빵기에서 꺼내서 식히고 있는 모양을 아래서 보십시오.

20240106_210934.jpg

저 빵을 수평으로 잘라서 슬라이스로 만들어서 사용했습니다. 

그 모양은 다샘교회 예배 실황 유튜브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현장에서 제가 손으로 뜯어서 교우들에게 주었는데,

껍질이 얼마나 질긴지 정확한 크기로 나누기가 힘들었습니다. 크기가 들쑥날쑥이었지요. 

어떤 교우는 큰 조각을 받고 어떤 교우는 작은 조각을 받았을 겁니다. 속으로 불평하신 분들은 없었겠지요.

모두 한결같이 하는 말이 빵 맛이 너무 좋았다는 겁니다. 곡식 특유의 맛이 깊게 우러나온 거 같습니다.

그런 말을 들으니 앞으로 제가 계속 빵을 만들어가야 하나,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가끔 시도해보겠습니다. 

2024년 첫 예배 순서 몇 대목에서 변화가 있었기에 예배 진행이 어설퍼지면 어쩌나 하고 걱정했으나

예상 외로 자연스럽게 잘 진행되었습니다. 새로운 찬송가도 모두 잘 불렀고요. 

예전예배의 특성이 더 많아졌습니다.

그리스도인의 가장 중요한 정체성은 예배를 예배답게 드리는 데에서 나타납니다. 

예배만 잘 드리면 뭐하냐, 삶을 제대로 살아야지, 하는 주장도 있긴 합니다. 그건 하나만 알고 둘은 모르는 겁니다.

1) 삶을 제대로 사는 거 자체가 인간에게는 불가능하답니다. 도토리 키재기입니다.

2) 예배를 예배답게 드리면 존재가 변화하는 것이라서 궁극적으로 삶이 변하게 됩니다.

이제 2024년 첫 예배가 시작했으나 12월 마지막 주일 예배까지 수행하듯이 예배를 밀고 나가봅시다.

첨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37 주보, 종려주일, 2024년 3월24일 file [3] 2024-03-22 789
1036 공지- 트래픽 문제 [3] 2024-03-19 811
1035 주보, 사순절 5주, 2024넌 3월17일 file [5] 2024-03-15 866
1034 주보, 사순절 4주, 2024년 3월10일 file [6] 2024-03-08 841
1033 주보, 사순절 3주, 2024년 3월3일 file [1] 2024-03-01 784
1032 3월 예배 준비 [2] 2024-02-27 1054
1031 주보, 사순절 2주, 2024.2.25 file [1] 2024-02-23 789
1030 주보, 사순절 1주, 2024.2.18 file [5] 2024-02-16 809
1029 주보, 예수 산상 변모 주일, 2024.2.11 file [2] 2024-02-09 646
1028 주보, 주현절 후 5주, 2024.2.4 file [4] 2024-02-02 633
1027 2024년 2월 예배 준비 [3] 2024-01-30 844
1026 주보, 주현절 후 4주, 2024.1.28 file [4] 2024-01-26 596
1025 주보, 주현절 후 3주, 2023.1.21 file [4] 2024-01-19 629
1024 주보, 주현절 후 2주, 2024.1.14 file [4] 2024-01-12 789
» 주보, 주현절 후 1주, 2024.1.7 file [5] 2024-01-05 839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