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 1:3

조회 수 916 추천 수 0 2022.12.01 07:28:39

일흔살에다시읽는

요한계시록003

 

1:3

예언의 말씀을 읽는 자와 듣는 자와 그 가운데에 기록한 것을 지키는 자는 이 있나니 가 가까움이라.

 

구약의 선지자들은 미래 일을 점쟁이처럼 내다보는 사람이 아니라 하나님 말씀에 근거해서 역사를 해석하고 판단하며 방향을 제시하는 사람입니다. 요한계시록을 기록한 요한도 그 선지자들과 비슷한 일을 했습니다. 요한계시록은 로마 제국 안에서 사는 그리스도인의 처지를 묵시적 역사관으로 해석한 문서입니다.

이 있다는 저 표현은 마 5장에 나오는 팔복의 그 마카리오스입니다. 단어의 어미 변화는 다르긴 합니다. 성경이 말하는 복은 삶의 조건이 아니라 하나님과 함께할 때 벌어지는 특별한 사건입니다. 그 복을 느끼는 사람이라면 참된 평화와 안식을 놓치지 않을 겁니다. 죽음까지도 너끈히 극복할 것입니다. 복의 근원이신 하나님은 죽음의 세력에 의해서 제한받지 않으시는 분이시니까요.

요한은 여기서 ’(카이로스)가 가까웠다고 합니다. 하나님의 때를 가리킵니다. 당연합니다. 하나님의 때는 곧 우리에게 복된 순간입니다. 오늘 우리는 하나님의 카이로스를 느끼면서 살고 있을까요? 그래서 복이 있는 사람이라고 말할 수 있을까요?


profile

[레벨:29]최용우

2022.12.17 08:11:24

제 생애에 요한계시록을 읽을 기회가 있을까 싶어(깊이 읽기를 말합니다)

이참에 열심히 목사님을 따라댕겨 볼랍니다. 

이 예언의 말씀을 읽는 자와 듣는 자와 그 가운데에 기록한 것을 (가르치고)지키는 자는 이 있나니 가 가까움이라.

흐흐 빨간 글씨는 제가 넣었습니다.^^ 가르치는 분 목사님도 복을 받아야죠.

profile

[레벨:41]새하늘

2023.01.09 11:16:21

공동번역 [1:3 이 예언의 말씀을 읽고 듣고 이 책에 기록되어 있는 대로 실천하는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그 일들이 성취될 때가 가까이 왔기 때문입니다.]


모세가 산에서 불타는 가시떨기를 보았을때의 거룩한 두려움의 시간.

어떤 극적인 시간을 논하기 보다, 우린 이런 시간을 경험을 했을까요, 해볼까요?

그것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어쩔수 없이 하나님의 도움이 필요하겠지요.

하나님의 도움만이 삶의 유일한 희망인것을 고백 했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099 계 1:5 [2] 2022-12-03 1000
6098 계 1:4 [5] 2022-12-02 1014
» 계 1:3 [2] 2022-12-01 916
6096 계 1:2 [2] 2022-11-30 1102
6095 계 1:1 file [8] 2022-11-29 1309
6094 주간일지, 2022년 11월27일, 대림절 1주 file 2022-11-28 835
6093 물(物) 191(마지막)- 마르쿠스 가브리엘 file [2] 2022-11-26 906
6092 물(物) 190- 은행알 file 2022-11-25 631
6091 물(物) 189- 톱질 외 file [2] 2022-11-24 724
6090 물(物) 188- 음식 쓰레기 file 2022-11-23 577
6089 물(物) 187- 안동소주 file 2022-11-22 692
6088 주간일지, 2022년 11월20일, 창조절 12주(추수감사절) file [3] 2022-11-21 1011
6087 물(物) 186- 흰머리 file 2022-11-19 616
6086 물(物) 185- 텍스트 file [2] 2022-11-18 639
6085 물(物) 184- 색안경 file [4] 2022-11-17 704
6084 물(物) 183- 나무 십자가 file [2] 2022-11-16 564
6083 물(物) 182- 소나무낙엽 file 2022-11-15 679
6082 주간일지, 11월13일, 창조절 11주 file 2022-11-14 733
6081 물(物) 181- 달걀 삶기 file 2022-11-12 638
6080 물(物) 180- 숲길 file 2022-11-11 605
TEL : 070-4085-1227, 010-8577-1227, Email: freude103801@hanmail.net
Copyright ⓒ 2008 대구성서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